KBS NEWS

뉴스

[영상]“한번 더! 한번 더! 아∼” 최민정·심석희 안타까운 충돌
[영상]“한번 더! 한번 더! 아∼” 최민정·심석희 안타까운 충돌 순간
여자 쇼트트랙 대표팀의 심석희(한국체대)와 최민정(성남시청)이 1,000m 결승에서 충돌하며...
스벤 크라머, SNS에 한국어로 “상패 맞아 다친 팬들께 사과”
청동 상패 어떻게 던졌길래 …크라머, 한글로 “팬들께 사과”
네덜란드 스피드스케이팅 선수 스벤 크라머가 21일 상패를 잘못 던져 한국인 관객 2명을 다치게 한 것...

TV엔 없다

프로그램

평창동계올림픽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北 류미영 1주기에 아들 방북 승인…文 정부 첫 사례
입력 2017.11.20 (09:08) | 수정 2017.11.20 (12:56) 인터넷 뉴스
北 류미영 1주기에 아들 방북 승인…文 정부 첫 사례
통일부는 류미영 북한 천도교청우당 중앙위원장의 사망 1주기 행사에 참석하겠다며 한국에 사는 아들 최모 씨가 낸 방북 신청을 승인했다고 오늘(20일) 밝혔다.

통일부 당국자는 "어머니 사망 1주기를 맞아 성묘를 할 수 있도록 인도주의적인 차원에서 최 씨의 방북을 승인했다"고 말했다.

문재인 정부 들어 우리 국민이 북한의 초청장을 받아 방북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최 씨는 중국을 경유해 22일 평양에 들어가 다음날 모친의 1주기 행사에 참석한 뒤 25일 돌아올 예정이다.

통일부는 지난해 11월 류 위원장이 사망했을 때도 최 씨의 방북을 승인했다.

이번에 방북하는 최 모씨의 부친이자 류미영 위원장의 남편은 최덕신 전 외무장관이다.

최전 장관은 한국군 장성 출신으로 우리 정부 외무장관을 지낸 뒤 7대 천도교 교령을 맡았다. 최 전 장관은 이후 박정희 전 대통령과의 불화로 캐나다로 이민을 갔다가 80년 대 북한에 들어가 천도교 청우당을 이끌었으며, 89년 사망 이후엔 부인 류미영 씨가 뒤를 이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北 류미영 1주기에 아들 방북 승인…文 정부 첫 사례
    • 입력 2017.11.20 (09:08)
    • 수정 2017.11.20 (12:56)
    인터넷 뉴스
北 류미영 1주기에 아들 방북 승인…文 정부 첫 사례
통일부는 류미영 북한 천도교청우당 중앙위원장의 사망 1주기 행사에 참석하겠다며 한국에 사는 아들 최모 씨가 낸 방북 신청을 승인했다고 오늘(20일) 밝혔다.

통일부 당국자는 "어머니 사망 1주기를 맞아 성묘를 할 수 있도록 인도주의적인 차원에서 최 씨의 방북을 승인했다"고 말했다.

문재인 정부 들어 우리 국민이 북한의 초청장을 받아 방북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최 씨는 중국을 경유해 22일 평양에 들어가 다음날 모친의 1주기 행사에 참석한 뒤 25일 돌아올 예정이다.

통일부는 지난해 11월 류 위원장이 사망했을 때도 최 씨의 방북을 승인했다.

이번에 방북하는 최 모씨의 부친이자 류미영 위원장의 남편은 최덕신 전 외무장관이다.

최전 장관은 한국군 장성 출신으로 우리 정부 외무장관을 지낸 뒤 7대 천도교 교령을 맡았다. 최 전 장관은 이후 박정희 전 대통령과의 불화로 캐나다로 이민을 갔다가 80년 대 북한에 들어가 천도교 청우당을 이끌었으며, 89년 사망 이후엔 부인 류미영 씨가 뒤를 이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