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고양이에게 생선을?…종업원 농간에 문 닫은 마트의 사연
고양이에게 생선을?…종업원 농간에 문 닫은 마트의 사연
"이용객은 많은데 정산을 해보면 항상 적자가 났습니다."부산에 사는 A씨는 몇 개월 전 자신이...
[앵커&리포트] 국산 과일 “더 달고 맛있게”…‘만년설’ 딸기, ‘레드’ 키위까지
국산 과일 “더 달고 맛있게”…‘만년설’ 딸기, ‘레드’ 키위까지
요즘 대형마트에 가보면 수입 과일들이 아주 다양해졌습니다. 가장 인기 있는 품목이 체리라고...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고현장] 단 3번 만에 수천만 원 절도…가방 속 ‘망치’ 용도는?
입력 2017.11.21 (14:30) Go!현장
동영상영역 시작
[고현장] 단 3번 만에 수천만 원 절도…가방 속 ‘망치’ 용도는?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밤늦은 시간, 휴대전화 매장에 침입해 수천만 원가량의 휴대 전화와 현금을 훔친 20대가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서울 동작경찰서는 21살 임 모 씨 등 2명을 특수절도 혐의로 구속했다고 밝혔습니다.

임 씨 등은 지난달부터 최근까지 모두 3차례에 걸쳐 휴대전화 160대 등 6,420만 원 상당의 금품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 조사 결과, 임 씨는 과거 휴대 전화 중고 매장에서 일한 경험이 있으며, 범행 장소 가운데 일부는 과거에 일하면서 방문했던 곳으로 밝혀졌습니다.

영상으로 만나보시죠.
  • [고현장] 단 3번 만에 수천만 원 절도…가방 속 ‘망치’ 용도는?
    • 입력 2017.11.21 (14:30)
    Go!현장
[고현장] 단 3번 만에 수천만 원 절도…가방 속 ‘망치’ 용도는?
밤늦은 시간, 휴대전화 매장에 침입해 수천만 원가량의 휴대 전화와 현금을 훔친 20대가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서울 동작경찰서는 21살 임 모 씨 등 2명을 특수절도 혐의로 구속했다고 밝혔습니다.

임 씨 등은 지난달부터 최근까지 모두 3차례에 걸쳐 휴대전화 160대 등 6,420만 원 상당의 금품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 조사 결과, 임 씨는 과거 휴대 전화 중고 매장에서 일한 경험이 있으며, 범행 장소 가운데 일부는 과거에 일하면서 방문했던 곳으로 밝혀졌습니다.

영상으로 만나보시죠.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