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서울시 “내년 말까지 서울 지하철 9호선 70% 증차”
입력 2017.12.02 (10:12) 수정 2017.12.02 (10:13) 사회
서울시 “내년 말까지 서울 지하철 9호선 70% 증차”
서울시가 지하철 9호선 전동차를 내년 말까지 70%가량 증량하겠다는 계획을 밝혔다.

서울시는 9호선의 혼잡도 개선을 위해 9호선 3단계(잠실종합운동장∼강동구 보훈병원) 구간이 개통하는 내년 12월까지 전동차를 110량 더 늘리겠다고 밝혔다.

서울시는 4량 체제 전동차를 6량으로 만들어 현재 160량인 열차를 270량까지 늘린다는 계획이다. 이번 달부터 6량 체제가 부분 도입돼 열차가 총 166량으로 늘어나고, 내년 하반기에는 214량으로 증가하는 등 점진적 증량이 이뤄진다.

서울9호선운영 노동조합은 인력 충원과 차량 증편을 등 근로조건 개선을 요구하며 지난달 30일부터 엿새간 부분파업에 돌입한 상태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서울시 “내년 말까지 서울 지하철 9호선 70% 증차”
    • 입력 2017.12.02 (10:12)
    • 수정 2017.12.02 (10:13)
    사회
서울시 “내년 말까지 서울 지하철 9호선 70% 증차”
서울시가 지하철 9호선 전동차를 내년 말까지 70%가량 증량하겠다는 계획을 밝혔다.

서울시는 9호선의 혼잡도 개선을 위해 9호선 3단계(잠실종합운동장∼강동구 보훈병원) 구간이 개통하는 내년 12월까지 전동차를 110량 더 늘리겠다고 밝혔다.

서울시는 4량 체제 전동차를 6량으로 만들어 현재 160량인 열차를 270량까지 늘린다는 계획이다. 이번 달부터 6량 체제가 부분 도입돼 열차가 총 166량으로 늘어나고, 내년 하반기에는 214량으로 증가하는 등 점진적 증량이 이뤄진다.

서울9호선운영 노동조합은 인력 충원과 차량 증편을 등 근로조건 개선을 요구하며 지난달 30일부터 엿새간 부분파업에 돌입한 상태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