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앵커&리포트] 국산 과일 “더 달고 맛있게”…‘만년설’ 딸기, ‘레드’ 키위까지
국산 과일 “더 달고 맛있게”…‘만년설’ 딸기, ‘레드’ 키위까지
요즘 대형마트에 가보면 수입 과일들이 아주 다양해졌습니다. 가장 인기 있는 품목이 체리라고...
[특파원리포트] 무장강도 표적 된 한인 노부부…브라질 “끔찍한 범행” 경악
무장강도 표적 된 한인 노부부…브라질 “끔찍한 범행” 경악
"이민 1세대 한국인 노부부를 상대로한 끔찍하고 잔인한 범행이었다" 브라질 상파울루 주요...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최강 한파에 전국이 ‘꽁꽁’…한라산·울릉도는 ‘설국’
입력 2017.12.05 (11:26) | 수정 2017.12.05 (11:58) 멀티미디어 뉴스
최강 한파에 전국이 ‘꽁꽁’…한라산·울릉도는 ‘설국’
최강 한파가 찾아온 5일, 설악산의 아침 기온이 영하 19.5도까지 떨어지는 등 전국이 꽁꽁 얼어붙었다.

[연관기사] 올겨울 들어 가장 추워…서울 -8.2·대관령 -14.6

대설주의보가 내려진 제주도 한라산에는 많은 눈이 내리면서 온통 설국을 이뤘고 맹추위가 기승을 부린 강원도에서는 눈길 교통사고도 잇따랐다.

설악산 영하 19.5도…전국 맹추위에 '꽁꽁'

강원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7시까지 아침 최저기온은 설악산 영하 19.5도를 비롯해 대관령 영하 14.4도, 태백 영하 11.6도, 춘천 영하 11.4도, 양구 영하 10.7도, 인제 영하 10.4도를 기록했다.

바람까지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는 영하 20도를 밑돌았다.

강원 북부·중부·남부산지와, 양구·정선·평창·홍천·인제 평지, 횡성, 춘천, 화천, 철원, 원주, 영월, 태백 등 동해안을 제외한 도내 전 지역에 한파주의보가 발효 중이다.

강추위가 찾아온 5일 강원 춘천시 봉의산 자락 호텔 분수대가 얼어붙어 있다.강추위가 찾아온 5일 강원 춘천시 봉의산 자락 호텔 분수대가 얼어붙어 있다.

한라산은 설국…해안마을에도 첫 눈

오전 8시 40분을 기해 산지에 대설주의보가 내려진 제주도에는 해안지역에서도 올 겨울 첫 눈이 관측됐다.

아침 최저기온이 제주 2.4도, 성산 1.1도, 고산 2.7도, 서귀포 2.9도 등으로 수은주는 영상이지만 체감 온도는 영하로 뚝 떨어져 올겨울 들어 가장 추웠다.

오전까지 한라산 윗세오름 5㎝, 어리목 3cm 등의 눈이 쌓였고 아라동 등 일부 산간 마을에도 적설이 기록됐다.

제주 산간도로에 대한 차량통제가 이뤄진 5일 오전 516 도로의 한 교각에 설치된 돌하르방에 눈이 쌓여 있다(상). 제주 산간에 대설주의보가 내려진 가운데 제주시 조천읍 교래리 사려니숲길 인근 언덕길에서 탑승자들이 차량을 손으로 밀고 있다(하).제주 산간도로에 대한 차량통제가 이뤄진 5일 오전 516 도로의 한 교각에 설치된 돌하르방에 눈이 쌓여 있다(상). 제주 산간에 대설주의보가 내려진 가운데 제주시 조천읍 교래리 사려니숲길 인근 언덕길에서 탑승자들이 차량을 손으로 밀고 있다(하).


을릉도·독도에 대설경보, 내륙 한파주의보

대설경보가 내려진 울릉도와 독도에는 10시 현재 20㎝에 가까운 많은 눈이 내리고 있고
대전과 충청북도(제천, 옥천, 괴산), 충청남도(계룡, 금산), 강원도(강원 북부산지, 강원 중부산지, 강원 남부산지, 양구 평지, 정선평지, 평창 평지, 홍천 평지, 인제 평지, 횡성, 춘천, 화천, 철원, 원주, 영월, 태백), 경기도(양평, 이천, 용인, 양주), 전라북도(익산)에 한파주의보가 발효 중이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최강 한파에 전국이 ‘꽁꽁’…한라산·울릉도는 ‘설국’
    • 입력 2017.12.05 (11:26)
    • 수정 2017.12.05 (11:58)
    멀티미디어 뉴스
최강 한파에 전국이 ‘꽁꽁’…한라산·울릉도는 ‘설국’
최강 한파가 찾아온 5일, 설악산의 아침 기온이 영하 19.5도까지 떨어지는 등 전국이 꽁꽁 얼어붙었다.

[연관기사] 올겨울 들어 가장 추워…서울 -8.2·대관령 -14.6

대설주의보가 내려진 제주도 한라산에는 많은 눈이 내리면서 온통 설국을 이뤘고 맹추위가 기승을 부린 강원도에서는 눈길 교통사고도 잇따랐다.

설악산 영하 19.5도…전국 맹추위에 '꽁꽁'

강원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7시까지 아침 최저기온은 설악산 영하 19.5도를 비롯해 대관령 영하 14.4도, 태백 영하 11.6도, 춘천 영하 11.4도, 양구 영하 10.7도, 인제 영하 10.4도를 기록했다.

바람까지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는 영하 20도를 밑돌았다.

강원 북부·중부·남부산지와, 양구·정선·평창·홍천·인제 평지, 횡성, 춘천, 화천, 철원, 원주, 영월, 태백 등 동해안을 제외한 도내 전 지역에 한파주의보가 발효 중이다.

강추위가 찾아온 5일 강원 춘천시 봉의산 자락 호텔 분수대가 얼어붙어 있다.강추위가 찾아온 5일 강원 춘천시 봉의산 자락 호텔 분수대가 얼어붙어 있다.

한라산은 설국…해안마을에도 첫 눈

오전 8시 40분을 기해 산지에 대설주의보가 내려진 제주도에는 해안지역에서도 올 겨울 첫 눈이 관측됐다.

아침 최저기온이 제주 2.4도, 성산 1.1도, 고산 2.7도, 서귀포 2.9도 등으로 수은주는 영상이지만 체감 온도는 영하로 뚝 떨어져 올겨울 들어 가장 추웠다.

오전까지 한라산 윗세오름 5㎝, 어리목 3cm 등의 눈이 쌓였고 아라동 등 일부 산간 마을에도 적설이 기록됐다.

제주 산간도로에 대한 차량통제가 이뤄진 5일 오전 516 도로의 한 교각에 설치된 돌하르방에 눈이 쌓여 있다(상). 제주 산간에 대설주의보가 내려진 가운데 제주시 조천읍 교래리 사려니숲길 인근 언덕길에서 탑승자들이 차량을 손으로 밀고 있다(하).제주 산간도로에 대한 차량통제가 이뤄진 5일 오전 516 도로의 한 교각에 설치된 돌하르방에 눈이 쌓여 있다(상). 제주 산간에 대설주의보가 내려진 가운데 제주시 조천읍 교래리 사려니숲길 인근 언덕길에서 탑승자들이 차량을 손으로 밀고 있다(하).


을릉도·독도에 대설경보, 내륙 한파주의보

대설경보가 내려진 울릉도와 독도에는 10시 현재 20㎝에 가까운 많은 눈이 내리고 있고
대전과 충청북도(제천, 옥천, 괴산), 충청남도(계룡, 금산), 강원도(강원 북부산지, 강원 중부산지, 강원 남부산지, 양구 평지, 정선평지, 평창 평지, 홍천 평지, 인제 평지, 횡성, 춘천, 화천, 철원, 원주, 영월, 태백), 경기도(양평, 이천, 용인, 양주), 전라북도(익산)에 한파주의보가 발효 중이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