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모두 고마웠어요”…어느 말기암 환자의 고별인사
“모두 고마웠어요”…어느 말기암 환자의 고별인사
일본에서 한 말기 암 환자가, 살아오면서 신세를 졌던 사람들과 마지막 만남을 갖고 싶다며 신문에 광고를...
샌프란시스코의 ‘파란병’…커피 업계의 ‘애플’ 될까??
샌프란시스코의 ‘파란병’…커피 업계의 ‘애플’ 될까??
샌프란시스코 베이 지역 명물 ‘블루보틀’ , 커피계 ‘제3의 물결’ ?구글,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우버...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콘텐츠 경쟁력으로 中 ‘한한령’ 돌파
입력 2017.12.07 (06:45) | 수정 2017.12.07 (06:56) 뉴스광장 1부
동영상영역 시작
콘텐츠 경쟁력으로 中 ‘한한령’ 돌파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하지만 한한령이 완전히 풀리기 까지는 많은 시간과 변수들이 남아있습니다.

특히 중국이 자국 문화 보호를 명분으로 각종 규제를 만들고 있는데, 우리는 어떤 전략으로 이런 상황을 돌파해야 할까요?

한한령을 넘기 위한 조건을 베이징 강민수 특파원이 짚어봤습니다.

<리포트>

베이징에서 열린 게임 대회에 구름같은 인파가 몰렸습니다.

한국팀끼리 맞붙은 결승전이었는데 온라인 판매 5분만에 표가 매진됐을 정도였습니다.

<녹취> 중국 여성 게임팬 : "faker(이상혁) 선수를 좋아해 한국예능 프로그램까지 보게 됐어요. 며칠전에 (게임 마니아) 김희철씨 나오는 예능 프로그램도 봤어요."

우리나라가 개발해 세계적으로 선풍적 인기를 끌고 있는 '배틀 그라운드'라는 게임도 중국에 진출하게 됐습니다.

중국 광전총국이 게임 내용을 문제삼았지만, 중국 젊은이들이 워낙 좋아해 텐센트와의 계약이 성사됐습니다.

<녹취> 김기헌(콘텐츠진흥원 중국 센터 소장) : "콘텐츠에는 국가간의 경계가 없습니다. 결국 콘텐츠 경쟁력이 있다면 아무리 (국가가) 막으려고 해도 중국 소비자의 마음을 끌 것입니다."

드라마 등 방송 콘텐츠도 아직까지는 경쟁력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중국 당국이 막고있지만 파일공유 사이트에는 한국 드라마가 넘쳐나고, 주인공 패션이 곧바로 유행할 정돕니다.

이제는 이런 한류 콘텐츠 경쟁력을 산업적으로 보호할 수 있는 장치를 마련하는게 관건입니다.

한중 정상회담을 기점으로 재개될 서비스 투자 분야의 FTA 2차 협상에서도 우리 측이 이런 문제를 중점적으로 제기할 것으로 보입니다.

베이징에서 KBS 뉴스 강민수입니다.
  • 콘텐츠 경쟁력으로 中 ‘한한령’ 돌파
    • 입력 2017.12.07 (06:45)
    • 수정 2017.12.07 (06:56)
    뉴스광장 1부
콘텐츠 경쟁력으로 中 ‘한한령’ 돌파
<앵커 멘트>

하지만 한한령이 완전히 풀리기 까지는 많은 시간과 변수들이 남아있습니다.

특히 중국이 자국 문화 보호를 명분으로 각종 규제를 만들고 있는데, 우리는 어떤 전략으로 이런 상황을 돌파해야 할까요?

한한령을 넘기 위한 조건을 베이징 강민수 특파원이 짚어봤습니다.

<리포트>

베이징에서 열린 게임 대회에 구름같은 인파가 몰렸습니다.

한국팀끼리 맞붙은 결승전이었는데 온라인 판매 5분만에 표가 매진됐을 정도였습니다.

<녹취> 중국 여성 게임팬 : "faker(이상혁) 선수를 좋아해 한국예능 프로그램까지 보게 됐어요. 며칠전에 (게임 마니아) 김희철씨 나오는 예능 프로그램도 봤어요."

우리나라가 개발해 세계적으로 선풍적 인기를 끌고 있는 '배틀 그라운드'라는 게임도 중국에 진출하게 됐습니다.

중국 광전총국이 게임 내용을 문제삼았지만, 중국 젊은이들이 워낙 좋아해 텐센트와의 계약이 성사됐습니다.

<녹취> 김기헌(콘텐츠진흥원 중국 센터 소장) : "콘텐츠에는 국가간의 경계가 없습니다. 결국 콘텐츠 경쟁력이 있다면 아무리 (국가가) 막으려고 해도 중국 소비자의 마음을 끌 것입니다."

드라마 등 방송 콘텐츠도 아직까지는 경쟁력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중국 당국이 막고있지만 파일공유 사이트에는 한국 드라마가 넘쳐나고, 주인공 패션이 곧바로 유행할 정돕니다.

이제는 이런 한류 콘텐츠 경쟁력을 산업적으로 보호할 수 있는 장치를 마련하는게 관건입니다.

한중 정상회담을 기점으로 재개될 서비스 투자 분야의 FTA 2차 협상에서도 우리 측이 이런 문제를 중점적으로 제기할 것으로 보입니다.

베이징에서 KBS 뉴스 강민수입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