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고양이에게 생선을?…종업원 농간에 문 닫은 마트의 사연
고양이에게 생선을?…종업원 농간에 문 닫은 마트의 사연
"이용객은 많은데 정산을 해보면 항상 적자가 났습니다."부산에 사는 A씨는 몇 개월 전 자신이...
남태평양 ‘트럭섬’으로 끌려간 조선인 위안부 26명 첫 확인
남태평양 ‘트럭섬’까지 끌려갔다…위안부 26명 실체 확인
태평양전쟁 당시 일본 해군 함대 기지가 있던 남태평양 '트럭섬'(Chuuk Islands)으로 끌려간 조선인...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프랑스 분유 살모넬라균 파동
입력 2017.12.07 (20:44) | 수정 2017.12.07 (20:49) 글로벌24
동영상영역 시작
프랑스 분유 살모넬라균 파동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프랑스 분유 업체 '락탈리스' 분유를 먹은 아기들이 살모넬라균에 감염되자 프랑스 보건 당국이 해당 제품 회수 명령을 내렸습니다.

프랑스 전역의 약국과 유통매장에서 살모넬라균으로 오염됐을 가능성이 있는 유아용 조제 분유가 전량 회수되고 있습니다.

지난 8월부터 프랑스 전국 8개 지역에서 6개월 미만의 아기 20명이 살모넬라에 감염됐는데요.

조사결과 살모넬라 균이 검출된 분유는 락토스가 함유되지 않은 분유 '피코' 두 종류와 유기농 분유 '밀뤼멜'로 확인됐습니다.

<인터뷰> 소아과 전문의 : "아기들이 살모넬라균에 감염되면 가장 우려되는 것이 탈수입니다. 아기들에게 탈수는 아주 위험하고, 생명을 잃을 수도 있습니다."

살모넬라균 감염은 섭취 3일 이내에 발생하는데요, 구토와 함께 때로 피가 섞인 설사와 발열을 동반합니다.

전문가들은 아기들에게 이런 징후가 발견되면, 긴급히 의료 처치를 받아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 프랑스 분유 살모넬라균 파동
    • 입력 2017.12.07 (20:44)
    • 수정 2017.12.07 (20:49)
    글로벌24
프랑스 분유 살모넬라균 파동
프랑스 분유 업체 '락탈리스' 분유를 먹은 아기들이 살모넬라균에 감염되자 프랑스 보건 당국이 해당 제품 회수 명령을 내렸습니다.

프랑스 전역의 약국과 유통매장에서 살모넬라균으로 오염됐을 가능성이 있는 유아용 조제 분유가 전량 회수되고 있습니다.

지난 8월부터 프랑스 전국 8개 지역에서 6개월 미만의 아기 20명이 살모넬라에 감염됐는데요.

조사결과 살모넬라 균이 검출된 분유는 락토스가 함유되지 않은 분유 '피코' 두 종류와 유기농 분유 '밀뤼멜'로 확인됐습니다.

<인터뷰> 소아과 전문의 : "아기들이 살모넬라균에 감염되면 가장 우려되는 것이 탈수입니다. 아기들에게 탈수는 아주 위험하고, 생명을 잃을 수도 있습니다."

살모넬라균 감염은 섭취 3일 이내에 발생하는데요, 구토와 함께 때로 피가 섞인 설사와 발열을 동반합니다.

전문가들은 아기들에게 이런 징후가 발견되면, 긴급히 의료 처치를 받아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