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고개 들어요” vs “메달이 면죄부?”…김보름에 엇갈린 반응
“고개 들어요” vs “메달이 면죄부?”…김보름에 엇갈린 반응
한국 여자 스피드스케이팅 대표팀의 김보름이 24일 평창동계올림픽 여자 매스스타트에서 은메달을...
‘감격도시’ 평창의 17일…최고의 순간 톱 5
“이 감동, 실화?” 17일의 평창 드라마…최고 명장면 톱5!
대한민국 선수단이 역대 동계올림픽 사상 최다 메달을 차지하는 신기록을 세웠다. '비인기종목'이...

TV엔 없다

프로그램

평창동계올림픽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글로벌24 브리핑] 서랍장이 저절로 움직여…혹시 유령?
입력 2017.12.07 (20:47) | 수정 2017.12.07 (20:54) 글로벌24
동영상영역 시작
[글로벌24 브리핑] 서랍장이 저절로 움직여…혹시 유령?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멀쩡하던 서랍장이 '들썩들썩' 움직이더니 문이 저절로 열립니다.

아빠가 아이 방에 갔다가 화들짝 놀랄 수 밖에 없었는데요.

유령의 정체는? 어린 아들이었네요.

<녹취> "아들~ 어디 있니? 얼굴 좀 보자 (저 여기 있어요~) 전혀 안 보이는데 (여기요~ 발 보이시죠?)"

미국 노스캐롤라이나에 사는 '찰리'라는 소년이 이모와 숨바꼭질을 하다가 서랍장에 들어간 건데요.

이게 들어가기는 쉬웠어도 나오기가 쉽지 않았는지...아빠를 긴급 호출했습니다.

결국 아빠가 수납장을 다 빼 낸 뒤에야 꼬마는 구조될 수 있었다네요.
  • [글로벌24 브리핑] 서랍장이 저절로 움직여…혹시 유령?
    • 입력 2017.12.07 (20:47)
    • 수정 2017.12.07 (20:54)
    글로벌24
[글로벌24 브리핑] 서랍장이 저절로 움직여…혹시 유령?
멀쩡하던 서랍장이 '들썩들썩' 움직이더니 문이 저절로 열립니다.

아빠가 아이 방에 갔다가 화들짝 놀랄 수 밖에 없었는데요.

유령의 정체는? 어린 아들이었네요.

<녹취> "아들~ 어디 있니? 얼굴 좀 보자 (저 여기 있어요~) 전혀 안 보이는데 (여기요~ 발 보이시죠?)"

미국 노스캐롤라이나에 사는 '찰리'라는 소년이 이모와 숨바꼭질을 하다가 서랍장에 들어간 건데요.

이게 들어가기는 쉬웠어도 나오기가 쉽지 않았는지...아빠를 긴급 호출했습니다.

결국 아빠가 수납장을 다 빼 낸 뒤에야 꼬마는 구조될 수 있었다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