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5살 고준희 양 실종 한달…누가 거짓말을 하고 있을까?
5살 고준희 양 실종 한달…누가 거짓말을 하고 있을까?
전주에서 5살 고준희 양이 실종된 지 오늘로 꼭 한 달을 맞는 가운데, 공개수사에 나선 경찰...
“여기는 아비규환, 지옥 체험”…SNS에 담긴 ‘보라카이’ 상황
“여기는 아비규환, 지옥 체험”…SNS에 담긴 ‘보라카이’ 상황
지난 16일 필리핀을 강타한 태풍 '카이탁'의 영향으로 유명 관광지 보라카이 섬에 발이 묶였던...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헤일리 유엔대사 “美선수단 평창올림픽 참가여부, 미해결 문제”
입력 2017.12.07 (23:44) | 수정 2017.12.08 (01:07) 인터넷 뉴스
헤일리 유엔대사 “美선수단 평창올림픽 참가여부, 미해결 문제”
니키 헤일리 유엔주재 미국 대사가 미국 선수단의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참가 여부에 대해 즉답을 피했다. 헤일리 대사는 6일(현지시간) 미 폭스뉴스 인터뷰에서 미국 선수들의 평창올림픽 참가가 기정사실이냐는 질문에 "아직 해결되지 않은 문제(open question)"라고 답했다.

그는 "아직 그것(올림픽 참가)에 대해 들은 게 없지만, 이는 어떻게 우리가 미국인들을 보호할지에 관한 일"이라면서 안전 문제를 검토하고 있음을 시사했다. 헤일리 대사는 북한 상황이 "날마다 바뀐다"며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가 선수 보호를 위해 "최선의 방법을 찾을 것"이라고 밝혔다.

또 헤일리 대사는 평창올림픽이 "그들(선수) 모두가 열심히 노력해온 것을 선보일 완벽한 기회"라며 "우리가 할 일은 그들의 안전을 확보하고 그들이 주변에서 일어나는 모든 일을 알도록 모든 가능한 예방 조치를 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나 미국올림픽위원회(USOC)는 미국 선수들의 평창올림픽 참가 의지를 확실히 한 바 있다. 스콧 블랙멈 USOC 위원장은 지난 9월 기자회견에서 "미국 선수들은 올림픽에 참가할 것"이라며 "안전과 안보 준비를 확신한다"고 밝혔다.

앞서 북한 도발에 따른 한반도 긴장 고조로 일부 유럽 국가가 평창올림픽에 불참할 수 있다는 외신 보도가 나오기도 했다. 이에 도종환 문화체육부 장관은 지난달 평창올림픽 준비 상황과 관련해 "안전을 이유로 불참을 검토하는 국가는 단 한 곳도 없다"고 말했다.

[사진출처 : AP=연합뉴스]
  • 헤일리 유엔대사 “美선수단 평창올림픽 참가여부, 미해결 문제”
    • 입력 2017.12.07 (23:44)
    • 수정 2017.12.08 (01:07)
    인터넷 뉴스
헤일리 유엔대사 “美선수단 평창올림픽 참가여부, 미해결 문제”
니키 헤일리 유엔주재 미국 대사가 미국 선수단의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참가 여부에 대해 즉답을 피했다. 헤일리 대사는 6일(현지시간) 미 폭스뉴스 인터뷰에서 미국 선수들의 평창올림픽 참가가 기정사실이냐는 질문에 "아직 해결되지 않은 문제(open question)"라고 답했다.

그는 "아직 그것(올림픽 참가)에 대해 들은 게 없지만, 이는 어떻게 우리가 미국인들을 보호할지에 관한 일"이라면서 안전 문제를 검토하고 있음을 시사했다. 헤일리 대사는 북한 상황이 "날마다 바뀐다"며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가 선수 보호를 위해 "최선의 방법을 찾을 것"이라고 밝혔다.

또 헤일리 대사는 평창올림픽이 "그들(선수) 모두가 열심히 노력해온 것을 선보일 완벽한 기회"라며 "우리가 할 일은 그들의 안전을 확보하고 그들이 주변에서 일어나는 모든 일을 알도록 모든 가능한 예방 조치를 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나 미국올림픽위원회(USOC)는 미국 선수들의 평창올림픽 참가 의지를 확실히 한 바 있다. 스콧 블랙멈 USOC 위원장은 지난 9월 기자회견에서 "미국 선수들은 올림픽에 참가할 것"이라며 "안전과 안보 준비를 확신한다"고 밝혔다.

앞서 북한 도발에 따른 한반도 긴장 고조로 일부 유럽 국가가 평창올림픽에 불참할 수 있다는 외신 보도가 나오기도 했다. 이에 도종환 문화체육부 장관은 지난달 평창올림픽 준비 상황과 관련해 "안전을 이유로 불참을 검토하는 국가는 단 한 곳도 없다"고 말했다.

[사진출처 : AP=연합뉴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