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고양이에게 생선을?…종업원 농간에 문 닫은 마트의 사연
고양이에게 생선을?…종업원 농간에 문 닫은 마트의 사연
"이용객은 많은데 정산을 해보면 항상 적자가 났습니다."부산에 사는 A씨는 몇 개월 전 자신이...
남태평양 ‘트럭섬’으로 끌려간 조선인 위안부 26명 첫 확인
남태평양 ‘트럭섬’까지 끌려갔다…위안부 26명 실체 확인
태평양전쟁 당시 일본 해군 함대 기지가 있던 남태평양 '트럭섬'(Chuuk Islands)으로 끌려간 조선인...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평양의 영어 선생님’ 재미작가 수키 김, 성폭력 고발 동참
입력 2017.12.08 (01:05) | 수정 2017.12.08 (01:07) 인터넷 뉴스
‘평양의 영어 선생님’ 재미작가 수키 김, 성폭력 고발 동참
성추문 파문이 미국 전역을 강타한 가운데 '평양의 영어강사'로 잘 알려진 한국계 재미작가 수키 김도 성폭력 고발에 동참한 사실이 알려졌다.

김 씨는 2011년 7월부터 6개월 동안 평양과기대에서 영어교사로 체류했고, 당시 경험을 토대로 '평양의 영어 선생님'(원제:Without You, There Is No Us)이라는 책을 발간해 주목받았다.

현지 언론에 따르면 김 씨는 지난 2014년 책 홍보차 미국 뉴욕의 라디오 'WNYC'에 출연한 것으로 계기로 간판 프로그램 '더 테이크 어웨이(The Take Away)' 진행자 존 호켄베리를 알게 됐다.

방송 출연 이후 호켄베리는 김 씨에게 수차례 이메일을 보내 만남을 요구했고, 그가 보낸 특정 이메일에는 '보고 싶다.' 등 노골적인 표현도 담긴 것으로 전해졌다.

김 씨의 성희롱 피해 사실은 지난 1일 '뉴욕매거진' 기고문을 통해 알려졌다.

라디오방송국의 다른 여성 동료들도 호켄베리로부터 성추행 피해를 본 것으로 전해졌다.

호켄베리는 입장문을 통해 "과거 나의 행동이 적절하지 않았다는 점에 대해 사과한다"면서 "부적절한 언행에 대해서는 변명의 여지가 없다"고 밝혔다고 현지 언론들은 전했다.

호켄베리는 5명의 자녀를 둔 가장으로, 10년 동안 해당 프로그램을 진행해왔다.

프로그램 진행에서는 지난 8월 하차한 것으로 알려졌다.

방송사 측은 "다양한 이유를 종합적으로 고려해 호켄베리와의 재계약을 중단한 것"이라며 "성 추문이 이유는 아니다"라고 밝혔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평양의 영어 선생님’ 재미작가 수키 김, 성폭력 고발 동참
    • 입력 2017.12.08 (01:05)
    • 수정 2017.12.08 (01:07)
    인터넷 뉴스
‘평양의 영어 선생님’ 재미작가 수키 김, 성폭력 고발 동참
성추문 파문이 미국 전역을 강타한 가운데 '평양의 영어강사'로 잘 알려진 한국계 재미작가 수키 김도 성폭력 고발에 동참한 사실이 알려졌다.

김 씨는 2011년 7월부터 6개월 동안 평양과기대에서 영어교사로 체류했고, 당시 경험을 토대로 '평양의 영어 선생님'(원제:Without You, There Is No Us)이라는 책을 발간해 주목받았다.

현지 언론에 따르면 김 씨는 지난 2014년 책 홍보차 미국 뉴욕의 라디오 'WNYC'에 출연한 것으로 계기로 간판 프로그램 '더 테이크 어웨이(The Take Away)' 진행자 존 호켄베리를 알게 됐다.

방송 출연 이후 호켄베리는 김 씨에게 수차례 이메일을 보내 만남을 요구했고, 그가 보낸 특정 이메일에는 '보고 싶다.' 등 노골적인 표현도 담긴 것으로 전해졌다.

김 씨의 성희롱 피해 사실은 지난 1일 '뉴욕매거진' 기고문을 통해 알려졌다.

라디오방송국의 다른 여성 동료들도 호켄베리로부터 성추행 피해를 본 것으로 전해졌다.

호켄베리는 입장문을 통해 "과거 나의 행동이 적절하지 않았다는 점에 대해 사과한다"면서 "부적절한 언행에 대해서는 변명의 여지가 없다"고 밝혔다고 현지 언론들은 전했다.

호켄베리는 5명의 자녀를 둔 가장으로, 10년 동안 해당 프로그램을 진행해왔다.

프로그램 진행에서는 지난 8월 하차한 것으로 알려졌다.

방송사 측은 "다양한 이유를 종합적으로 고려해 호켄베리와의 재계약을 중단한 것"이라며 "성 추문이 이유는 아니다"라고 밝혔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