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속보] 신부 2명, 알고도 ‘침묵’…가해자 신부 징계 수위도 논란
[속보] 성폭력 사제 파문 …‘신부 2명, 알고도 침묵’
어제(23일) KBS가 보도한 '현직 신부의 성폭행 시도' 사건 후속 보도입니다. 가해자인 한 모 ...
이번엔 조재현과 윤호진…‘성추문’에 사과·하차·취소
조재현·윤호진 결국 사과 …크로스 하차·신작 발표 취소
성폭력을 고발하는 미투(metoo. 나도 당했다) 운동이 문화 예술계를 강타하고 있는 가운데...

TV엔 없다

프로그램

평창동계올림픽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문화광장] 대형 서점, 2017 종합 베스트셀러 도서 발표
입력 2017.12.08 (07:37) | 수정 2017.12.08 (07:56) 뉴스광장
동영상영역 시작
[문화광장] 대형 서점, 2017 종합 베스트셀러 도서 발표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대형 서점들이 잇달아 올해의 종합 베스트셀러를 발표했습니다.

'교보문고'와 '예스24'에 따르면 지난 1년 동안 서점가에서 가장 인기를 끈 책은 이기주 작가의 에세이 '언어의 온도'였으며 그 뒤를 이어 여성의 삶을 현실적으로 그려낸 소설 '82년생 김지영'이 2위, 심리 에세이 '자존감 수업'이 3위를 차지했습니다.

이 책들은 모두 출간 후 뒤늦게 주목 받은 이른바 '역주행 도서'이자, 위로와 공감의 메시지를 건넨다는 공통점을 갖고 있습니다.

이에 대해 서점들은 '올 한해 사회적 이슈가 많았던 만큼 책을 통해 지친 마음을 달래려는 독자가 늘면서 이같은 책들이 주목 받았다'고 분석했습니다.
문화광장 기사 더보기
  • [문화광장] 대형 서점, 2017 종합 베스트셀러 도서 발표
    • 입력 2017.12.08 (07:37)
    • 수정 2017.12.08 (07:56)
    뉴스광장
[문화광장] 대형 서점, 2017 종합 베스트셀러 도서 발표
대형 서점들이 잇달아 올해의 종합 베스트셀러를 발표했습니다.

'교보문고'와 '예스24'에 따르면 지난 1년 동안 서점가에서 가장 인기를 끈 책은 이기주 작가의 에세이 '언어의 온도'였으며 그 뒤를 이어 여성의 삶을 현실적으로 그려낸 소설 '82년생 김지영'이 2위, 심리 에세이 '자존감 수업'이 3위를 차지했습니다.

이 책들은 모두 출간 후 뒤늦게 주목 받은 이른바 '역주행 도서'이자, 위로와 공감의 메시지를 건넨다는 공통점을 갖고 있습니다.

이에 대해 서점들은 '올 한해 사회적 이슈가 많았던 만큼 책을 통해 지친 마음을 달래려는 독자가 늘면서 이같은 책들이 주목 받았다'고 분석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