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고개 들어요” vs “메달이 면죄부?”…김보름에 엇갈린 반응
“고개 들어요” vs “메달이 면죄부?”…김보름에 엇갈린 반응
한국 여자 스피드스케이팅 대표팀의 김보름이 24일 평창동계올림픽 여자 매스스타트에서 은메달을...
‘감격도시’ 평창의 17일…최고의 순간 톱 5
“이 감동, 실화?” 17일의 평창 드라마…최고 명장면 톱5!
대한민국 선수단이 역대 동계올림픽 사상 최다 메달을 차지하는 신기록을 세웠다. '비인기종목'이...

TV엔 없다

프로그램

평창동계올림픽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스리랑카, 암 유발 논란 ‘글리포세이트’ 추방
입력 2017.12.08 (09:50) | 수정 2017.12.08 (09:59) 930뉴스
동영상영역 시작
스리랑카, 암 유발 논란 ‘글리포세이트’ 추방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스리랑카에서는 암 유발 논란이 있는 제초제 '글리포세이트' 사용을 2년 전부터 금지하고 있습니다.

이 농가는 과거 '글리포세이트'를 다량 사용해왔습니다.

<인터뷰> 농민 : "예전엔 일 년에 두통이나 사용했습니다. (지금은요?) 사용안합니다. 이 제초제가 싫어요. 죽고 싶지 않습니다."

지역 주민들은 '글리포세이트'가 식수인 우물을 오염시켰다고 주장합니다.

<인터뷰> 농민 : "수많은 풀을 죽이는 이 제초제가 물로 유입되면 어떻겠습니까? 그러나 그 유독성에 대해 아무도 말해 주지 않았어요. 제조사측도 좋은 제품이라고만 해서 모두들 사서 썼죠."

실제로 이 지역 주민들의 10%가 신장 질환을 앓고 있습니다.

전문가들은 '글리포세이트'의 유독성을 강조하고 당국에 사용금지를 요구했는데요,결국 2년 전 '글리포세이트'는 스리랑카에서 추방됐습니다.

<인터뷰> 샤나(박사) : "개발도상국인 스리랑카도 이 제초제를 금지했는데 프랑스나 독일등 유럽국이 왜 금지하지 않는지 이해가 가지 않습니다."

한편 유럽연합은 최근 '글리포세이트'의 5년간 사용 연장을 승인했습니다.

KBS 월드뉴스입니다.
  • 스리랑카, 암 유발 논란 ‘글리포세이트’ 추방
    • 입력 2017.12.08 (09:50)
    • 수정 2017.12.08 (09:59)
    930뉴스
스리랑카, 암 유발 논란 ‘글리포세이트’ 추방
스리랑카에서는 암 유발 논란이 있는 제초제 '글리포세이트' 사용을 2년 전부터 금지하고 있습니다.

이 농가는 과거 '글리포세이트'를 다량 사용해왔습니다.

<인터뷰> 농민 : "예전엔 일 년에 두통이나 사용했습니다. (지금은요?) 사용안합니다. 이 제초제가 싫어요. 죽고 싶지 않습니다."

지역 주민들은 '글리포세이트'가 식수인 우물을 오염시켰다고 주장합니다.

<인터뷰> 농민 : "수많은 풀을 죽이는 이 제초제가 물로 유입되면 어떻겠습니까? 그러나 그 유독성에 대해 아무도 말해 주지 않았어요. 제조사측도 좋은 제품이라고만 해서 모두들 사서 썼죠."

실제로 이 지역 주민들의 10%가 신장 질환을 앓고 있습니다.

전문가들은 '글리포세이트'의 유독성을 강조하고 당국에 사용금지를 요구했는데요,결국 2년 전 '글리포세이트'는 스리랑카에서 추방됐습니다.

<인터뷰> 샤나(박사) : "개발도상국인 스리랑카도 이 제초제를 금지했는데 프랑스나 독일등 유럽국이 왜 금지하지 않는지 이해가 가지 않습니다."

한편 유럽연합은 최근 '글리포세이트'의 5년간 사용 연장을 승인했습니다.

KBS 월드뉴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