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불 끄고…사람 구하고” 홀연히 사라진 버스 기사
“불 끄고…사람 구하고” 홀연히 사라진 버스 기사
대형 화재를 막고, 심폐소생술로 사람을 살리는 영웅들의 활약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이 영웅들은 다름...
‘수면 내시경’ 40대女 또 사망…치명적 사고 피하려면
‘수면 내시경’ 40대女 또 사망…치명적 사고 피하려면
울산의 한 의원에서 수면내시경을 받은 40대 여성이 사망하는 안타까운 사건이 발생한 가운데...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경찰청, ‘삼성 차명계좌’ 관련 서울국세청 압수수색
입력 2017.12.08 (10:26) | 수정 2017.12.08 (13:11) 인터넷 뉴스
경찰청, ‘삼성 차명계좌’ 관련 서울국세청 압수수색
경찰이 삼성그룹의 차명 계좌와 관련해 오늘(8일) 오전 서울지방국세청을 압수수색했다.

경찰청 특수수사과는 2008년 삼성특검 당시 밝혀지지 않았던 또 다른 차명계좌를 확인하고, 관련 자료를 확보하기 위해 서울국세청을 상대로 압수수색영장을 집행했다고 밝혔다.

특수수사과는 오전 9시반쯤부터 수사관 9명을 투입해 서울국세청의 삼성그룹 관련 세무자료 등을 확보 중이다.

경찰은 삼성그룹 관계자가 경찰에서 확인한 차명계좌에 대해 2011년 서울지방국세청 신고했다고 진술해 사실여부 확인 및 자료 확보를 위해 압수수색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경찰청, ‘삼성 차명계좌’ 관련 서울국세청 압수수색
    • 입력 2017.12.08 (10:26)
    • 수정 2017.12.08 (13:11)
    인터넷 뉴스
경찰청, ‘삼성 차명계좌’ 관련 서울국세청 압수수색
경찰이 삼성그룹의 차명 계좌와 관련해 오늘(8일) 오전 서울지방국세청을 압수수색했다.

경찰청 특수수사과는 2008년 삼성특검 당시 밝혀지지 않았던 또 다른 차명계좌를 확인하고, 관련 자료를 확보하기 위해 서울국세청을 상대로 압수수색영장을 집행했다고 밝혔다.

특수수사과는 오전 9시반쯤부터 수사관 9명을 투입해 서울국세청의 삼성그룹 관련 세무자료 등을 확보 중이다.

경찰은 삼성그룹 관계자가 경찰에서 확인한 차명계좌에 대해 2011년 서울지방국세청 신고했다고 진술해 사실여부 확인 및 자료 확보를 위해 압수수색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