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인터뷰] 침묵해왔던 7년 전 악몽…“결코 잊을 수 없었다”
[단독] 천주교도 ‘미투’ 침묵 깬 7년 악몽 …“결코 잊을 수 없었다”
차별과 인권을 다루는 KBS 특별취재팀 앞으로 지난 15일 새벽 2시, 엄청난 메일 한 통이...
[단독] 현직 신부도 성폭행 시도…“저 좀 구해주세요”
[단독] 현직 신부도 성폭행 시도…“저 좀 구해주세요”
성폭력을 고발하는 미투운동이 확산되는 가운데, 유명 천주교 신부가 여성 신도를 성추행하고,...

TV엔 없다

프로그램

평창동계올림픽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최은영 前 한진해운 회장 1심 징역 1년 6개월
입력 2017.12.08 (12:06) | 수정 2017.12.08 (12:20) 뉴스 12
동영상영역 시작
최은영 前 한진해운 회장 1심 징역 1년 6개월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미공개 정보를 이용해 주식을 팔아 손실을 회피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최은영 전 한진해운 회장에게 실형이 선고됐습니다.

서울남부지법 형사합의12부는 최 전 회장에게 징역 1년 6개월과 벌금 12억 원, 추징금 5억 300여만 원을 선고하고 법정 구속했습니다.

재판부는 미공개 정보를 매매하고 거래하는 행위는 주주 등 일반 투자자에게 예상치 못한 손해를 입힌다고 지적했습니다.
  • 최은영 前 한진해운 회장 1심 징역 1년 6개월
    • 입력 2017.12.08 (12:06)
    • 수정 2017.12.08 (12:20)
    뉴스 12
최은영 前 한진해운 회장 1심 징역 1년 6개월
미공개 정보를 이용해 주식을 팔아 손실을 회피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최은영 전 한진해운 회장에게 실형이 선고됐습니다.

서울남부지법 형사합의12부는 최 전 회장에게 징역 1년 6개월과 벌금 12억 원, 추징금 5억 300여만 원을 선고하고 법정 구속했습니다.

재판부는 미공개 정보를 매매하고 거래하는 행위는 주주 등 일반 투자자에게 예상치 못한 손해를 입힌다고 지적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