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속보] 신부 2명, 알고도 ‘침묵’…가해자 신부 징계 수위도 논란
[속보] 성폭력 사제 파문 …‘신부 2명, 알고도 침묵’
어제(23일) KBS가 보도한 '현직 신부의 성폭행 시도' 사건 후속 보도입니다. 가해자인 한 모 ...
이번엔 조재현과 윤호진…‘성추문’에 사과·하차·취소
조재현·윤호진 결국 사과 …크로스 하차·신작 발표 취소
성폭력을 고발하는 미투(metoo. 나도 당했다) 운동이 문화 예술계를 강타하고 있는 가운데...

TV엔 없다

프로그램

평창동계올림픽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아이코스 지방세 인상안 가결…담배소비세 528원→897원
입력 2017.12.08 (15:32) | 수정 2017.12.08 (15:37) 인터넷 뉴스
아이코스 지방세 인상안 가결…담배소비세 528원→897원
아이코스와 글로 등 궐련형 전자담배에 부과하는 지방세를 인상하는 내용의 지방세법 개정안이 8일(오늘) 국회를 통과했다.

국회는 이날 본회의에서 지방세법 개정안을 표결에 부쳐 찬성 214명, 반대 16명, 기권 25명으로 가결했다.

지방세법 개정안은 궐련형 전자담배의 담배소비세율을 궐련의 89% 수준인 20개비당 897원으로 인상하는 것을 골자로 한다.

현재는 궐련형 전자담배 1갑 기준으로 528원이다.

개정안은 또 세무행정의 효율성을 높이기 위해 주택분 재산세의 일시징수 기준 세액을 10만 원 이하에서 20만 원 이하로 확대하는 내용도 담고 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아이코스 지방세 인상안 가결…담배소비세 528원→897원
    • 입력 2017.12.08 (15:32)
    • 수정 2017.12.08 (15:37)
    인터넷 뉴스
아이코스 지방세 인상안 가결…담배소비세 528원→897원
아이코스와 글로 등 궐련형 전자담배에 부과하는 지방세를 인상하는 내용의 지방세법 개정안이 8일(오늘) 국회를 통과했다.

국회는 이날 본회의에서 지방세법 개정안을 표결에 부쳐 찬성 214명, 반대 16명, 기권 25명으로 가결했다.

지방세법 개정안은 궐련형 전자담배의 담배소비세율을 궐련의 89% 수준인 20개비당 897원으로 인상하는 것을 골자로 한다.

현재는 궐련형 전자담배 1갑 기준으로 528원이다.

개정안은 또 세무행정의 효율성을 높이기 위해 주택분 재산세의 일시징수 기준 세액을 10만 원 이하에서 20만 원 이하로 확대하는 내용도 담고 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