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모두 고마웠어요”…어느 말기암 환자의 고별인사
“모두 고마웠어요”…어느 말기암 환자의 고별인사
일본에서 한 말기 암 환자가, 살아오면서 신세를 졌던 사람들과 마지막 만남을 갖고 싶다며 신문에...
[특파원 리포트] 방탄소년단, 맨해튼 심장도 정복…미국 팬심 얻은 포인트는?
방탄소년단, 맨해튼 심장도 정복…미국 팬심 얻은 포인트는?
체감 온도가 영하 1~2도, 고층 건물 사이로 부는 칼바람에 더욱 쌀쌀한 맨해튼 중심부 타임스퀘어에...

TV엔 없다

프로그램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부하 여경 순찰차에서 성추행’ 경찰관 유죄
입력 2017.12.08 (17:07) 단신뉴스
창원지방법원 제1형사부는 오늘, 순찰차 안에서 부하인 여자 경찰을 성추행한 죄로 기소된 경찰관 55살 고 모씨에 대한 항소심에서 징역 4월에 집행유예 1년, 40시간 성폭력 치료수강을 선고한 1심 판결을 유지했습니다.

재판부는 고 씨가 범행을 자백하면서 반성하고 있고, 성추행의 정도가 무겁지 않지만, 법 질서 확립에 노력해야 할 경찰 공무원이 죄를 범한 점 등을 고려해 원심 판결의 형이 적절하다고 밝혔습니다.
  • ‘부하 여경 순찰차에서 성추행’ 경찰관 유죄
    • 입력 2017.12.08 (17:07)
    단신뉴스
창원지방법원 제1형사부는 오늘, 순찰차 안에서 부하인 여자 경찰을 성추행한 죄로 기소된 경찰관 55살 고 모씨에 대한 항소심에서 징역 4월에 집행유예 1년, 40시간 성폭력 치료수강을 선고한 1심 판결을 유지했습니다.

재판부는 고 씨가 범행을 자백하면서 반성하고 있고, 성추행의 정도가 무겁지 않지만, 법 질서 확립에 노력해야 할 경찰 공무원이 죄를 범한 점 등을 고려해 원심 판결의 형이 적절하다고 밝혔습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