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속보] 신부 2명, 알고도 ‘침묵’…가해자 신부 징계 수위도 논란
[속보] 성폭력 사제 파문 …‘신부 2명, 알고도 침묵’
어제(23일) KBS가 보도한 '현직 신부의 성폭행 시도' 사건 후속 보도입니다. 가해자인 한 모 ...
이번엔 조재현과 윤호진…‘성추문’에 사과·하차·취소
조재현·윤호진 결국 사과 …크로스 하차·신작 발표 취소
성폭력을 고발하는 미투(metoo. 나도 당했다) 운동이 문화 예술계를 강타하고 있는 가운데...

TV엔 없다

프로그램

평창동계올림픽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전국 ‘꽁꽁’·체감기온 ‘뚝’…밤부터 새벽사이 중부 눈
입력 2017.12.08 (18:22) 단신뉴스
오늘은 전국이 대체로 맑은 가운데 매서운 추위 속에 밤부터는 중부지방에도 눈이 조금 내리겠습니다.

예상 적설량은 내일 새벽까지 충청도에 최고 5센티미터, 전북과 제주도 산간지역 1에서 3센티미터입니다.

서울과 경기 남부, 강원 영서와 전남 지역에도 내일 새벽 1센티미터 안팎의 눈이 오겠습니다.

현재 강원도 산간지역에 한파주의보가 내려져 있는 가운데 찬 대륙성 고기압의 확장으로 밤부터 바람이 거세지면서 전국적으로 체감온도가 뚝 떨어지겠습니다.

내일 아침 기온은 서울 대전 대구 영하 4도, 부산 0도 등 전국이 영하 9도에서 영상 1도로 오늘과 비슷하겠습니다.

특히, 눈이 오는 지역에서는 도로가 얼어붙는 곳이 많겠습니다.

바다의 물결은 현재 모든 해상에서 최고 4미터까지 메우 높게 일고 있습니다.
  • 전국 ‘꽁꽁’·체감기온 ‘뚝’…밤부터 새벽사이 중부 눈
    • 입력 2017.12.08 (18:22)
    단신뉴스
오늘은 전국이 대체로 맑은 가운데 매서운 추위 속에 밤부터는 중부지방에도 눈이 조금 내리겠습니다.

예상 적설량은 내일 새벽까지 충청도에 최고 5센티미터, 전북과 제주도 산간지역 1에서 3센티미터입니다.

서울과 경기 남부, 강원 영서와 전남 지역에도 내일 새벽 1센티미터 안팎의 눈이 오겠습니다.

현재 강원도 산간지역에 한파주의보가 내려져 있는 가운데 찬 대륙성 고기압의 확장으로 밤부터 바람이 거세지면서 전국적으로 체감온도가 뚝 떨어지겠습니다.

내일 아침 기온은 서울 대전 대구 영하 4도, 부산 0도 등 전국이 영하 9도에서 영상 1도로 오늘과 비슷하겠습니다.

특히, 눈이 오는 지역에서는 도로가 얼어붙는 곳이 많겠습니다.

바다의 물결은 현재 모든 해상에서 최고 4미터까지 메우 높게 일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