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단독] “피해자, 당할만한 이유 있다”…황당한 軍 성폭력 교육
[단독] “피해자, 당할만한 이유 있다”…황당한 軍 성폭력 교육
성범죄 피해 사실을 밝히는 미투운동이 확산되자, 군은 지난 12일부터 성범죄 특별대책팀을...
中 쇼트트랙 계주 실격 처리된 ‘문제의 장면’…결국은 ‘나쁜손’
中 쇼트트랙 계주 실격 처리된 ‘문제의 장면’…결국은 ‘나쁜손’
쇼트트랙 중에서도 계주는 변수와 돌발상황이 가장 많이 생기는 종목입니다. 이번 결승전에서도 중국과...

TV엔 없다

프로그램

평창동계올림픽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아픔 함께한 국민께 감사”…세월호 유족들 김장 봉사
입력 2017.12.09 (21:16) | 수정 2017.12.09 (21:53) 뉴스 9
동영상영역 시작
“아픔 함께한 국민께 감사”…세월호 유족들 김장 봉사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세월호 유족들에게 가장 큰 힘이 돼준 것은 아픔을 함께 한 국민들의 위로였겠죠,

그동안 받은 도움을 조금이나마 갚고 싶다며 세월호 유족들이 세월호가 있는 목포 신항에서 김장 봉사를 펼쳤는데요.

문현구 기자가 다녀왔습니다.

<리포트>

인양된 세월호가 거치된 목포 신항 도로 앞이 김장터로 변했습니다.

배추 속을 채우는 100여 명의 손길이 바쁘게 움직입니다.

보기에도 먹음직스러운 김치를 담그는 사람들은 세월호 유가족들입니다.

세월호 사고 이후 손 놓았던 김장을 모처럼 하게 된 건 감사의 마음을 전하기 위해섭니다.

<인터뷰> 권미화(안산 단원고 故 오영석 군 어머니) : "4년 만에 저희가 (김장을)하는 것이거든요. 감사하게 오랫동안 도와주신 분들을 위해서 저희가 뭘 할 수 있다는 게 좋은 의미가 있고..."

지치고 힘들 때마다 도움을 줬던 이들을 떠올리고, 나눔의 뜻도 새기려고 마련된 사랑의 김장 담그깁니다.

유가족들 뿐만 아니라, 목포지역의 '세월호 잊지 않기 모임' 회원들도 팔을 걷어붙였습니다.

<인터뷰> 한봉철(세월호 목포지역 공동실천회의 대표) : "그 분들(유가족들)의 의지가 먼저 담겨 있었죠. 우리가 할 수 있는 일을 좀 찾아달라고 해서 저희들은 도운 것 뿐이죠."

모두들 힘모아 1,200포기의 김장을 끝마치자 얼굴엔 웃음이 피어났습니다.

사랑과 희망을 담은 김장 500상자는 다음주 이곳 세월호가 있는 목포지역의 어려운 이웃들에게 전해집니다.

KBS 뉴스 문현구입니다.
  • “아픔 함께한 국민께 감사”…세월호 유족들 김장 봉사
    • 입력 2017.12.09 (21:16)
    • 수정 2017.12.09 (21:53)
    뉴스 9
“아픔 함께한 국민께 감사”…세월호 유족들 김장 봉사
<앵커 멘트>

세월호 유족들에게 가장 큰 힘이 돼준 것은 아픔을 함께 한 국민들의 위로였겠죠,

그동안 받은 도움을 조금이나마 갚고 싶다며 세월호 유족들이 세월호가 있는 목포 신항에서 김장 봉사를 펼쳤는데요.

문현구 기자가 다녀왔습니다.

<리포트>

인양된 세월호가 거치된 목포 신항 도로 앞이 김장터로 변했습니다.

배추 속을 채우는 100여 명의 손길이 바쁘게 움직입니다.

보기에도 먹음직스러운 김치를 담그는 사람들은 세월호 유가족들입니다.

세월호 사고 이후 손 놓았던 김장을 모처럼 하게 된 건 감사의 마음을 전하기 위해섭니다.

<인터뷰> 권미화(안산 단원고 故 오영석 군 어머니) : "4년 만에 저희가 (김장을)하는 것이거든요. 감사하게 오랫동안 도와주신 분들을 위해서 저희가 뭘 할 수 있다는 게 좋은 의미가 있고..."

지치고 힘들 때마다 도움을 줬던 이들을 떠올리고, 나눔의 뜻도 새기려고 마련된 사랑의 김장 담그깁니다.

유가족들 뿐만 아니라, 목포지역의 '세월호 잊지 않기 모임' 회원들도 팔을 걷어붙였습니다.

<인터뷰> 한봉철(세월호 목포지역 공동실천회의 대표) : "그 분들(유가족들)의 의지가 먼저 담겨 있었죠. 우리가 할 수 있는 일을 좀 찾아달라고 해서 저희들은 도운 것 뿐이죠."

모두들 힘모아 1,200포기의 김장을 끝마치자 얼굴엔 웃음이 피어났습니다.

사랑과 희망을 담은 김장 500상자는 다음주 이곳 세월호가 있는 목포지역의 어려운 이웃들에게 전해집니다.

KBS 뉴스 문현구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