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결혼 자금 때문에…’ 62층서 SNS 인증샷 찍으려다 추락사
입력 2017.12.12 (15:14) 수정 2017.12.12 (23:13) 국제
‘결혼 자금 때문에…’ 62층서 SNS 인증샷 찍으려다 추락사

[연관 기사] [뉴스라인] “결혼 자금 마련하려”…62층 도전 ‘추락사’

'루프타핑'(rooftopping)으로 불리는 모험 스포츠를 하던 중국의 유명 인터넷 스타가 62층 빌딩에서 추락해 숨졌다고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가 보도했다.

신문에 따르면 해외에도 이름이 알려진 루프타핑 스타인 우융닝(26)은 지난달 8일 중국 후난(湖南)성의 성도인 창사시에 있는 62층 빌딩을 오르다가 추락해 숨졌다고 중국 경찰이 확인했다.

최근 안전장치 없이 높은 건물을 오르고 해당 영상을 인터넷에 올리는 루프타핑이 유행하고 있다. 위험한 영상일수록 많은 사람이 구독하고, 비싼 광고가 붙기 때문이다.

100만 명 이상의 팔로워를 거느린 우융닝도 중국 내 소셜미디어와 인터넷 동영상 플랫폼에서 광고 모델로 출연하곤 했다.

그는 인터넷에 중국 내 고층빌딩을 오르는 자신의 모습을 담은 300개 가까운 동영상을 올렸다. 아무런 안전장비를 갖추지 않았으며 "오직 나의 무술 훈련과 면밀한 계획에만 의존한다"고 말했다.

그는 10만 위안(약 1천650만원)에 달하는 상금을 노리고 창사시의 62층 빌딩을 오르다가 사고를 당한 것으로 전해졌다.

그의 삼촌은 "우융닝은 창사시 빌딩에 오른 다음 날 여자친구에게 청혼하려고 했다"며 "결혼을 준비하고, 어머니의 병환을 치료하기 위해 돈이 필요했다"고 말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결혼 자금 때문에…’ 62층서 SNS 인증샷 찍으려다 추락사
    • 입력 2017.12.12 (15:14)
    • 수정 2017.12.12 (23:13)
    국제
‘결혼 자금 때문에…’ 62층서 SNS 인증샷 찍으려다 추락사

[연관 기사] [뉴스라인] “결혼 자금 마련하려”…62층 도전 ‘추락사’

'루프타핑'(rooftopping)으로 불리는 모험 스포츠를 하던 중국의 유명 인터넷 스타가 62층 빌딩에서 추락해 숨졌다고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가 보도했다.

신문에 따르면 해외에도 이름이 알려진 루프타핑 스타인 우융닝(26)은 지난달 8일 중국 후난(湖南)성의 성도인 창사시에 있는 62층 빌딩을 오르다가 추락해 숨졌다고 중국 경찰이 확인했다.

최근 안전장치 없이 높은 건물을 오르고 해당 영상을 인터넷에 올리는 루프타핑이 유행하고 있다. 위험한 영상일수록 많은 사람이 구독하고, 비싼 광고가 붙기 때문이다.

100만 명 이상의 팔로워를 거느린 우융닝도 중국 내 소셜미디어와 인터넷 동영상 플랫폼에서 광고 모델로 출연하곤 했다.

그는 인터넷에 중국 내 고층빌딩을 오르는 자신의 모습을 담은 300개 가까운 동영상을 올렸다. 아무런 안전장비를 갖추지 않았으며 "오직 나의 무술 훈련과 면밀한 계획에만 의존한다"고 말했다.

그는 10만 위안(약 1천650만원)에 달하는 상금을 노리고 창사시의 62층 빌딩을 오르다가 사고를 당한 것으로 전해졌다.

그의 삼촌은 "우융닝은 창사시 빌딩에 오른 다음 날 여자친구에게 청혼하려고 했다"며 "결혼을 준비하고, 어머니의 병환을 치료하기 위해 돈이 필요했다"고 말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