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영암 AI 고병원성 확진…전남 ‘오리 벨트’ 초비상
입력 2017.12.12 (21:19) 수정 2017.12.12 (22:11) 뉴스 9
동영상영역 시작
영암 AI 고병원성 확진…전남 ‘오리 벨트’ 초비상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전남 영암의 오리 농가에서 검출된 조류인플루엔자, AI 바이러스가 고병원성으로 확진됐습니다.

정부는 최대 오리 산지 전남 지역에 대한, 특별 방역 절차에 들어갔습니다.

이윤희 기자입니다.

<리포트>

조류인플루엔자 AI 바이러스가 나온 전남 영암의 종오리 농가입니다.

정부의 정밀 검사 결과 전염성이 강한 고병원성 AI로 확진됐습니다.

지난 10일 이 농장 오리 만 2천여 마리 산란율이 갑자기 떨어졌고, 중간 검사 결과 H5N6형 AI 바이러스, 그리고 최종 검사 단계에서 고병원성 확진 판정이 나온 겁니다.

문제는 이 농장이 새끼 오리를 공급하는 종오리 농가란 점입니다.

한 달 새 주변 농장 10곳에 오리 18만 마리를 분양한 것으로 확인돼 정부가 정밀 역학 조사에 들어갔습니다.

<녹취> 이낙연(국무총리) : "새끼 오리를 분양받은 10개 농장 모두 음성판정이 나와서 크게 창궐할 것까지는 보이지 않습니다만 안심할 수가 없습니다."

추가 감염 확산도 우려되는 부분입니다.

전체 오리 사육농가 절반 이상이 전남에 몰려있는데다, 영암과 나주에서만 오리 사육수가 140만 마리에 달합니다.

이에 따라 두 지역 가금 농장과 종사자에게 일주일간 이동 통제 조처가 내려졌습니다.

전통시장에서 오리와 닭 유통도 전면 금지됩니다.

<녹취> 허태웅(농식품부 식품산업정책실장) : "겸업하고 있는 부화장을 폐쇄하고, 부화중인 종란 27만 2,000개에 대해서는 폐기조치를 완료하였습니다."

특히 내년 2월 평창동계올림픽을 앞두고 AI 차단 작업을 위해 바이러스 유입 경로를 집중 추적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이윤희입니다.
  • 영암 AI 고병원성 확진…전남 ‘오리 벨트’ 초비상
    • 입력 2017.12.12 (21:19)
    • 수정 2017.12.12 (22:11)
    뉴스 9
영암 AI 고병원성 확진…전남 ‘오리 벨트’ 초비상
<앵커 멘트>

전남 영암의 오리 농가에서 검출된 조류인플루엔자, AI 바이러스가 고병원성으로 확진됐습니다.

정부는 최대 오리 산지 전남 지역에 대한, 특별 방역 절차에 들어갔습니다.

이윤희 기자입니다.

<리포트>

조류인플루엔자 AI 바이러스가 나온 전남 영암의 종오리 농가입니다.

정부의 정밀 검사 결과 전염성이 강한 고병원성 AI로 확진됐습니다.

지난 10일 이 농장 오리 만 2천여 마리 산란율이 갑자기 떨어졌고, 중간 검사 결과 H5N6형 AI 바이러스, 그리고 최종 검사 단계에서 고병원성 확진 판정이 나온 겁니다.

문제는 이 농장이 새끼 오리를 공급하는 종오리 농가란 점입니다.

한 달 새 주변 농장 10곳에 오리 18만 마리를 분양한 것으로 확인돼 정부가 정밀 역학 조사에 들어갔습니다.

<녹취> 이낙연(국무총리) : "새끼 오리를 분양받은 10개 농장 모두 음성판정이 나와서 크게 창궐할 것까지는 보이지 않습니다만 안심할 수가 없습니다."

추가 감염 확산도 우려되는 부분입니다.

전체 오리 사육농가 절반 이상이 전남에 몰려있는데다, 영암과 나주에서만 오리 사육수가 140만 마리에 달합니다.

이에 따라 두 지역 가금 농장과 종사자에게 일주일간 이동 통제 조처가 내려졌습니다.

전통시장에서 오리와 닭 유통도 전면 금지됩니다.

<녹취> 허태웅(농식품부 식품산업정책실장) : "겸업하고 있는 부화장을 폐쇄하고, 부화중인 종란 27만 2,000개에 대해서는 폐기조치를 완료하였습니다."

특히 내년 2월 평창동계올림픽을 앞두고 AI 차단 작업을 위해 바이러스 유입 경로를 집중 추적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이윤희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