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美공화 지도부 세제개편 단일안 합의…법인세 21%로 인하
입력 2017.12.14 (03:58) 수정 2017.12.14 (05:09) 인터넷 뉴스
美공화 지도부 세제개편 단일안 합의…법인세 21%로 인하
미국 공화당의 상ㆍ하원 지도부가 법인세 대폭 감세를 골자로 한 세제개편 합의안을 도출했다고 AP통신이 13일(현지시간) 보도했다.

합의안은 현행 35%인 법인세 최고세율을 21%로 낮추는 방안이 담긴 것으로 전해졌다. 이는 최근 상ㆍ하원에서 각각 통과된 원안(20%)보다는 1%포인트 높은 것이다. 트럼프 대통령은 "법인세 최고세율을 21%로 낮추는 세제안에 서명하겠다"며 공화당 지도부의 합의안에 만족을 나타냈다.

공화당 지도부는 내주 중 상·하원 전체회의를 열어 세제개편 합의안을 통과시킬 방침이다. 다만 공화당 상원 의원 중에는 대대적인 감세가 불러올 정부 재정 적자를 우려하는 의원들이 일부 포진하고 있어 아직 통과 여부를 예단하긴 어렵다는 지적이다. 상원에서 52석을 차지한 공화당은 만약 3명 이상의 의원이 이탈하면 가결 정족수에 미치지 못하게 된다.

상ㆍ하원은 최근 세제개편안을 가결 처리했으나, 양원을 통과한 법안의 내용이 크게 달라 단일안 마련을 위한 조정 절차를 거쳤다. 미 의회는 상ㆍ하원에서 동일한 내용으로 법안이 통과될 때만 가결될 것으로 간주한다.

[사진출처 : AP=연합뉴스]
  • 美공화 지도부 세제개편 단일안 합의…법인세 21%로 인하
    • 입력 2017.12.14 (03:58)
    • 수정 2017.12.14 (05:09)
    인터넷 뉴스
美공화 지도부 세제개편 단일안 합의…법인세 21%로 인하
미국 공화당의 상ㆍ하원 지도부가 법인세 대폭 감세를 골자로 한 세제개편 합의안을 도출했다고 AP통신이 13일(현지시간) 보도했다.

합의안은 현행 35%인 법인세 최고세율을 21%로 낮추는 방안이 담긴 것으로 전해졌다. 이는 최근 상ㆍ하원에서 각각 통과된 원안(20%)보다는 1%포인트 높은 것이다. 트럼프 대통령은 "법인세 최고세율을 21%로 낮추는 세제안에 서명하겠다"며 공화당 지도부의 합의안에 만족을 나타냈다.

공화당 지도부는 내주 중 상·하원 전체회의를 열어 세제개편 합의안을 통과시킬 방침이다. 다만 공화당 상원 의원 중에는 대대적인 감세가 불러올 정부 재정 적자를 우려하는 의원들이 일부 포진하고 있어 아직 통과 여부를 예단하긴 어렵다는 지적이다. 상원에서 52석을 차지한 공화당은 만약 3명 이상의 의원이 이탈하면 가결 정족수에 미치지 못하게 된다.

상ㆍ하원은 최근 세제개편안을 가결 처리했으나, 양원을 통과한 법안의 내용이 크게 달라 단일안 마련을 위한 조정 절차를 거쳤다. 미 의회는 상ㆍ하원에서 동일한 내용으로 법안이 통과될 때만 가결될 것으로 간주한다.

[사진출처 : AP=연합뉴스]
기자 정보
    댓글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