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개정 못한 국민투표법, 6월 개헌 무산되나
개정 못한 국민투표법, 6월 개헌 무산되나
"6.13 지방선거와 동시에 개헌 국민투표를 하자" 지방선거와 개헌 국민투표의 동시 실시는 지난...
[취재후] 왜 미혼모를 말하는가…‘아이는 우리의 미래’
왜 미혼모를 말하는가 …‘아이는 우리의 미래’
기획 기사가 이어지면서 여러 이야기가 들려왔다. 미혼모들을 위한 격려, 무관심했다는 반성...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한국영화의 힘…작년 영화 관객수 2억 2천만 명 ‘신기록’
입력 2018.01.01 (10:37) | 수정 2018.01.01 (22:27) 인터넷 뉴스
한국영화의 힘…작년 영화 관객수 2억 2천만 명 ‘신기록’
지난해 연간 극장관객 수가 2억 2천만 명에 육박하면서 역대 최다를 기록했다.

극장가는 당초 한국영화 부진과 20∼30대 고객 감소 등으로 지난해 연간 관객 수가 전년도와 비슷하거나 다소 못 미칠 것으로 예상했다.

그러나 지난달 '강철비'를 시작으로 '신과 함께-죄와벌' '1987' 등 한국영화 '빅3'가 일제히 흥행하며 영화 시장을 키웠다.

1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작년 총관객 수는 전년보다 284만 명 늘어난 2억 1천987만 명으로 집계됐다.

연간 관객 수는 2013년 처음으로 2억 명을 돌파한 뒤 2억 1천만 명대를 유지하며 정체상태를 보였다. 2016년에는 6년 만에 관객 수가 소폭 줄기도 했으나 지난해 다시 반등했다.

지난해 한국영화 관객 수는 1억 1천390만 명으로 6년 연속 1억 명대를 유지했다. 한국영화 점유율도 53.0%로 7년 연속 절반을 넘었다. 연말 한국영화 대작들이 잇따라 흥행에 성공한 덕분이다.

지난달 20일 개봉한 '신과 함께-죄와벌'은 개봉 12일째 850만 명을 동원했고, 한주 앞서 개봉한 '강철비'도 손익분기점 (400만 명)을 넘기고 새해를 맞았다. '1987'은 개봉 6일째인 새해 첫날 200만 명 돌파를 앞두고 있다. '빅3' 흥행 결과, 작년 12월 한 달간 2천387만 명이 극장을 찾아 전년도 12월보다 317만 명 많았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한국영화의 힘…작년 영화 관객수 2억 2천만 명 ‘신기록’
    • 입력 2018.01.01 (10:37)
    • 수정 2018.01.01 (22:27)
    인터넷 뉴스
한국영화의 힘…작년 영화 관객수 2억 2천만 명 ‘신기록’
지난해 연간 극장관객 수가 2억 2천만 명에 육박하면서 역대 최다를 기록했다.

극장가는 당초 한국영화 부진과 20∼30대 고객 감소 등으로 지난해 연간 관객 수가 전년도와 비슷하거나 다소 못 미칠 것으로 예상했다.

그러나 지난달 '강철비'를 시작으로 '신과 함께-죄와벌' '1987' 등 한국영화 '빅3'가 일제히 흥행하며 영화 시장을 키웠다.

1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작년 총관객 수는 전년보다 284만 명 늘어난 2억 1천987만 명으로 집계됐다.

연간 관객 수는 2013년 처음으로 2억 명을 돌파한 뒤 2억 1천만 명대를 유지하며 정체상태를 보였다. 2016년에는 6년 만에 관객 수가 소폭 줄기도 했으나 지난해 다시 반등했다.

지난해 한국영화 관객 수는 1억 1천390만 명으로 6년 연속 1억 명대를 유지했다. 한국영화 점유율도 53.0%로 7년 연속 절반을 넘었다. 연말 한국영화 대작들이 잇따라 흥행에 성공한 덕분이다.

지난달 20일 개봉한 '신과 함께-죄와벌'은 개봉 12일째 850만 명을 동원했고, 한주 앞서 개봉한 '강철비'도 손익분기점 (400만 명)을 넘기고 새해를 맞았다. '1987'은 개봉 6일째인 새해 첫날 200만 명 돌파를 앞두고 있다. '빅3' 흥행 결과, 작년 12월 한 달간 2천387만 명이 극장을 찾아 전년도 12월보다 317만 명 많았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크랩
K-St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