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특파원리포트] “얼마면 되겠니?”…급한 아베,돈 싸들고 평양갈까?
“얼마면 되겠니?”…급한 아베,돈 싸들고 평양갈까?
북중 정상 회담, 남북 정상 회담, 북미 정상 회담 등 한반도, 그리고 북한을 둘러싼 각국의 정상...
승무원 서빙 실수 “치킨커리 중징계” 대한항공…조현민 전무는?
승무원 서빙 실수 “치킨커리 중징계” 대한항공…조현민 전무는?
대한항공 승무원의 식사 서빙 실수에 대해 고객이 불만을 접수하자, 해당 승무원들이 중징계를...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서호주 바닷가재잡이 호황
입력 2018.01.03 (20:45) | 수정 2018.01.03 (20:54) 글로벌24
동영상영역 시작
서호주 바닷가재잡이 호황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인도양에 접하고 있는 오스트레일리아 서부의 작은 도시 동가라.

이곳에서 잡히는 바닷가재는 최근 수출 물량을 감당하기가 어려울 정도로 인깁니다.

특히 바닷가재가 중국인들에게 부와 행운의 상징으로 여겨지면서 해마다 중국 수출 물량이 급증하고 있습니다.

<인터뷰> 베스(어민) : "중국 시장 소비자들이 점점 최상의 상태의 바닷가재를 찾고 있습니다."

덕분에 이 지역 어민들은 호황을 누리고 있는데요.

수년간 가격 하락으로 어려움을 겪기도 했으나 최근 수요와 수익성이 크게 높아지면서 어민들은 바닷가재 잡이용 초대형 어선을 주문 제작할 정돕니다.

어민 배스 씨는 바닷가재 6, 5톤을 최상의 상태로 보관할 수 있는 이 초대형 어선 제작에 우리 돈 35억 원을 투자했습니다.

이처럼 서호주 지역에 바닷가재 산업이 호황을 맞으면서 어선 제작 업계도 덩달아 바빠졌습니다.

<인터뷰> 핏츠하딘지(어선 제작자) : "바닷가재 잡이용 어선을 만드느라 우리도 갑자기 매우 바빠졌습니다."

현재 서호주 지역 바닷가재 산업은 그 가치가 한 해 우리 돈 4,200억 원이 넘는데요.

업계는 앞으로 10년 안에 두 배로 높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KBS 월드뉴스입니다.
  • 서호주 바닷가재잡이 호황
    • 입력 2018.01.03 (20:45)
    • 수정 2018.01.03 (20:54)
    글로벌24
서호주 바닷가재잡이 호황
인도양에 접하고 있는 오스트레일리아 서부의 작은 도시 동가라.

이곳에서 잡히는 바닷가재는 최근 수출 물량을 감당하기가 어려울 정도로 인깁니다.

특히 바닷가재가 중국인들에게 부와 행운의 상징으로 여겨지면서 해마다 중국 수출 물량이 급증하고 있습니다.

<인터뷰> 베스(어민) : "중국 시장 소비자들이 점점 최상의 상태의 바닷가재를 찾고 있습니다."

덕분에 이 지역 어민들은 호황을 누리고 있는데요.

수년간 가격 하락으로 어려움을 겪기도 했으나 최근 수요와 수익성이 크게 높아지면서 어민들은 바닷가재 잡이용 초대형 어선을 주문 제작할 정돕니다.

어민 배스 씨는 바닷가재 6, 5톤을 최상의 상태로 보관할 수 있는 이 초대형 어선 제작에 우리 돈 35억 원을 투자했습니다.

이처럼 서호주 지역에 바닷가재 산업이 호황을 맞으면서 어선 제작 업계도 덩달아 바빠졌습니다.

<인터뷰> 핏츠하딘지(어선 제작자) : "바닷가재 잡이용 어선을 만드느라 우리도 갑자기 매우 바빠졌습니다."

현재 서호주 지역 바닷가재 산업은 그 가치가 한 해 우리 돈 4,200억 원이 넘는데요.

업계는 앞으로 10년 안에 두 배로 높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KBS 월드뉴스입니다.
크랩
K-St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