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검은색 코트에 모피 목도리…취재 열기 속 현송월 ‘차분’
롱코트에 모피 목도리… 취재 열기 속 현송월 ‘차분’
오늘(21일) 평창 동계올림픽 북측 예술단 파견을 위한 북측 사전점검단이 방남한 가운데 단장으로...
[K스타] 송해 부인 별세…가슴 울린 ‘63년 만의 결혼식’ 새삼 주목
송해 부인 별세…가슴 울린 ‘63년만 결혼식’ 새삼 주목
방송인 송해(91)가 부인상을 당했다. 송해의 아내 석옥이 여사가 지난 20일 지병으로 생...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글로벌24 브리핑] 곡예 자전거 선수의 ‘아찔한 착지’
입력 2018.01.03 (20:48) | 수정 2018.01.03 (20:55) 글로벌24
동영상영역 시작
[글로벌24 브리핑] 곡예 자전거 선수의 ‘아찔한 착지’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그런가하면 자전거와 한몸이 된 듯, 지형지물을 이용하는 청년!

360도 회전하며 고난도 곡예를 시도하려는 순간! 아찔한 착지를 선보입니다.

청년의 예측과 달리 속도와 방향이 틀어지면서 약 2미터 울타리에 자전거가 꽉 끼어버린 겁니다.

대롱대롱 울타리에 매달린 청년은? 미국 출신의 곡예 자전거 선수, 안소니 나폴리탄 씨인데요.

자전거를 버리고 침착하게 바닥으로 내려왔습니다.

상처하나 없는 것이 기적이나 다름 없죠.

해당 영상이 퍼지면서 '가장 운 좋은 자전거 선수'라는 댓글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 [글로벌24 브리핑] 곡예 자전거 선수의 ‘아찔한 착지’
    • 입력 2018.01.03 (20:48)
    • 수정 2018.01.03 (20:55)
    글로벌24
[글로벌24 브리핑] 곡예 자전거 선수의 ‘아찔한 착지’
그런가하면 자전거와 한몸이 된 듯, 지형지물을 이용하는 청년!

360도 회전하며 고난도 곡예를 시도하려는 순간! 아찔한 착지를 선보입니다.

청년의 예측과 달리 속도와 방향이 틀어지면서 약 2미터 울타리에 자전거가 꽉 끼어버린 겁니다.

대롱대롱 울타리에 매달린 청년은? 미국 출신의 곡예 자전거 선수, 안소니 나폴리탄 씨인데요.

자전거를 버리고 침착하게 바닥으로 내려왔습니다.

상처하나 없는 것이 기적이나 다름 없죠.

해당 영상이 퍼지면서 '가장 운 좋은 자전거 선수'라는 댓글이 이어지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