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특파원리포트] “얼마면 되겠니?”…급한 아베,돈 싸들고 평양갈까?
“얼마면 되겠니?”…급한 아베,돈 싸들고 평양갈까?
북중 정상 회담, 남북 정상 회담, 북미 정상 회담 등 한반도, 그리고 북한을 둘러싼 각국의 정상...
승무원 서빙 실수 “치킨커리 중징계” 대한항공…조현민 전무는?
승무원 서빙 실수 “치킨커리 중징계” 대한항공…조현민 전무는?
대한항공 승무원의 식사 서빙 실수에 대해 고객이 불만을 접수하자, 해당 승무원들이 중징계를...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중미 엘살바도르서 규모 5.8 지진…“피해 보고 없어”
입력 2018.01.04 (03:05) | 수정 2018.01.04 (03:47) 인터넷 뉴스
중미 엘살바도르서 규모 5.8 지진…“피해 보고 없어”
중미 엘살바도르에서 3일(현지시간) 오전 규모 5.8의 지진이 났다.

현지 환경·천연자원부에 따르면 이날 오전 7시 38분께 남동부 지역에 있는 항구도시 라 리베르타드로부터 25㎞ 떨어진 해상에서 규모 5.8의 지진이 발생했다. 진원의 깊이는 59㎞로 측정됐다.

미국 지질조사국(USGS)이 발표한 지진의 강도는 규모 5.1이며 진원의 깊이는 80㎞다. 재난 당국은 지진으로 쓰나미가 일어날 가능성은 없다면서 현재까지 보고된 인적·물적 피해는 없다고 밝혔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중미 엘살바도르서 규모 5.8 지진…“피해 보고 없어”
    • 입력 2018.01.04 (03:05)
    • 수정 2018.01.04 (03:47)
    인터넷 뉴스
중미 엘살바도르서 규모 5.8 지진…“피해 보고 없어”
중미 엘살바도르에서 3일(현지시간) 오전 규모 5.8의 지진이 났다.

현지 환경·천연자원부에 따르면 이날 오전 7시 38분께 남동부 지역에 있는 항구도시 라 리베르타드로부터 25㎞ 떨어진 해상에서 규모 5.8의 지진이 발생했다. 진원의 깊이는 59㎞로 측정됐다.

미국 지질조사국(USGS)이 발표한 지진의 강도는 규모 5.1이며 진원의 깊이는 80㎞다. 재난 당국은 지진으로 쓰나미가 일어날 가능성은 없다면서 현재까지 보고된 인적·물적 피해는 없다고 밝혔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크랩
K-St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