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전문 기술·영어’ 무장한 고령자들, 해외 재취업 나선다!
입력 2018.01.08 (21:23) 수정 2018.01.08 (21:45) 뉴스 9
동영상영역 시작
‘전문 기술·영어’ 무장한 고령자들, 해외 재취업 나선다!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새해에도 우리 사회는 저출산과 고령화 현상에 따른 취업과 노령층 일자리 확대가 무엇보다 큰 관심사인데요.

전문 기술과 영어로 무장한 고령자들의 맞춤형 해외 취업이 최근 주목받고 있습니다.

김종수 특파원이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60대 중반 이영완 씨입니다.

냉연 도금 공장이 있는 포스코 인도 법인에 6년 전 재취업했습니다.

전기설비 담당으로 본사에서 30년 넘게 일한 경력을 인정받았습니다.

지금은 인도 직원 교육까지 맡고 있습니다.

<인터뷰> 이영완(해외 재취업자) : "(군과 직장경력이) 40년이상이 되지요. 전기(설비)에 대해서는 모든 것을 알수 밖에 없는 정도라고 말할수 있지요."

같은 법인의 국유호씨도 공장설비 가동 전문 기술 덕분에 재취업에 성공했습니다.

영어로 의사 소통은 기본입니다.

<인터뷰> 국유호(해외 재취업자) : "(한국과) 같은 종류의 일이기 때문에 현지 채용직원들과 소통하는데 큰 지장이 없습니다."

외국 공공기관에 취업하는 방법도 있습니다.

50대 중반인데도 여현구씨는 해외영업, 마케팅 경력을 바탕으로 스리랑카 수출개발청에서 일하고 있습니다.

보수와 직위 보다 자신을 필요로 하는 일터를 택한 경우입니다.

<인터뷰> 여현구(스리랑카 수출개발청 소속) : "코이카 중장기 자문단으로 (해외를)나왔을때 (다시)나에 대한 자긍심, 이런 것을 가질 수 있는 기회가 되는 것 같아요."

정부의 전문가 재취업 장려책인 중장기 자문단 제도를 활용해 해외에 파견된 사람은 현재까지 700여 명, 고령화 시대에 새로운 전문인력 활용 방안으로 주목받고 있습니다.

뉴델리에서 KBS 뉴스 김종수입니다.
  • ‘전문 기술·영어’ 무장한 고령자들, 해외 재취업 나선다!
    • 입력 2018.01.08 (21:23)
    • 수정 2018.01.08 (21:45)
    뉴스 9
‘전문 기술·영어’ 무장한 고령자들, 해외 재취업 나선다!
<앵커 멘트>

새해에도 우리 사회는 저출산과 고령화 현상에 따른 취업과 노령층 일자리 확대가 무엇보다 큰 관심사인데요.

전문 기술과 영어로 무장한 고령자들의 맞춤형 해외 취업이 최근 주목받고 있습니다.

김종수 특파원이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60대 중반 이영완 씨입니다.

냉연 도금 공장이 있는 포스코 인도 법인에 6년 전 재취업했습니다.

전기설비 담당으로 본사에서 30년 넘게 일한 경력을 인정받았습니다.

지금은 인도 직원 교육까지 맡고 있습니다.

<인터뷰> 이영완(해외 재취업자) : "(군과 직장경력이) 40년이상이 되지요. 전기(설비)에 대해서는 모든 것을 알수 밖에 없는 정도라고 말할수 있지요."

같은 법인의 국유호씨도 공장설비 가동 전문 기술 덕분에 재취업에 성공했습니다.

영어로 의사 소통은 기본입니다.

<인터뷰> 국유호(해외 재취업자) : "(한국과) 같은 종류의 일이기 때문에 현지 채용직원들과 소통하는데 큰 지장이 없습니다."

외국 공공기관에 취업하는 방법도 있습니다.

50대 중반인데도 여현구씨는 해외영업, 마케팅 경력을 바탕으로 스리랑카 수출개발청에서 일하고 있습니다.

보수와 직위 보다 자신을 필요로 하는 일터를 택한 경우입니다.

<인터뷰> 여현구(스리랑카 수출개발청 소속) : "코이카 중장기 자문단으로 (해외를)나왔을때 (다시)나에 대한 자긍심, 이런 것을 가질 수 있는 기회가 되는 것 같아요."

정부의 전문가 재취업 장려책인 중장기 자문단 제도를 활용해 해외에 파견된 사람은 현재까지 700여 명, 고령화 시대에 새로운 전문인력 활용 방안으로 주목받고 있습니다.

뉴델리에서 KBS 뉴스 김종수입니다.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
    댓글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