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세계적 거장 예술품을 ‘고철’로 처분했다고?…거센 비난 여론
세계적 거장 예술품을 ‘고철’로 처분했다고?…거센 비난 여론
부산 해운대구청이 해운대해수욕장에 있던 세계적 설치미술의 거장인 데니스 오펜하임의 작품을...
자녀 13명 쇠사슬 묶고 감금…공포의 美엽기부모 ‘충격’
자녀 13명 쇠사슬 묶고 감금…공포의 美 엽기 부모 ‘충격’
[앵커] 미국 캘리포니아주에서 2살 어린 아이부터 29살 다 큰 자식들까지 집에 가둔 채, 쇠사슬로...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고현장] 추격전 펼친 범죄 커플…체포 직전에 ‘최후의 입맞춤’
입력 2018.01.12 (17:03) Go!현장
동영상영역 시작
[고현장] 추격전 펼친 범죄 커플…체포 직전에 ‘최후의 입맞춤’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미국 애리조나주에서 SUV 차량을 훔쳐 도주하던 연인이 경찰과 추격전을 벌인 끝에 붙잡혔습니다.

이들은 경찰을 추격을 피하고자 울타리를 부수고 비포장도로로 도주했지만, 땅이 움푹 파인 곳에 차량 바퀴가 빠지면서 아찔한 질주를 멈췄습니다.

하지만 차량에서 내린 이들은 또다시 각자 다른 방향으로 도망가기 시작했습니다. 그런데 얼마 가지 않아, 도주를 멈추고 다시 만난 이들. 경찰이 다가오는 순간에 마지막 입맞춤을 나눕니다.

영상으로 만나보시죠.
  • [고현장] 추격전 펼친 범죄 커플…체포 직전에 ‘최후의 입맞춤’
    • 입력 2018.01.12 (17:03)
    Go!현장
[고현장] 추격전 펼친 범죄 커플…체포 직전에 ‘최후의 입맞춤’
미국 애리조나주에서 SUV 차량을 훔쳐 도주하던 연인이 경찰과 추격전을 벌인 끝에 붙잡혔습니다.

이들은 경찰을 추격을 피하고자 울타리를 부수고 비포장도로로 도주했지만, 땅이 움푹 파인 곳에 차량 바퀴가 빠지면서 아찔한 질주를 멈췄습니다.

하지만 차량에서 내린 이들은 또다시 각자 다른 방향으로 도망가기 시작했습니다. 그런데 얼마 가지 않아, 도주를 멈추고 다시 만난 이들. 경찰이 다가오는 순간에 마지막 입맞춤을 나눕니다.

영상으로 만나보시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