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외교부 “볼리비아서 40대 우리 국민 시신 발견”
입력 2018.01.13 (17:25) 수정 2018.01.13 (17:32) 인터넷 뉴스
외교부 “볼리비아서 40대 우리 국민 시신 발견”
볼리비아에서 우리 국민의 시신이 발견됐다고 외교부가 13일(오늘) 밝혔다.

외교부 당국자는 "한국시간으로 12일(어제) 볼리비아 티티카카 호수 인근 태양의 섬에서 40대 여성인 우리 국민 시신이 발견된 것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볼리비아 경찰 당국은 시신을 수도인 라파스로 이송해 부검을 했으며, 일단 흉기에 찔려 숨진 것으로 보인다고 당국자는 설명했다.

이 당국자는 "관할 공관인 주볼리비아대사관은 현지 경찰로부터 통보를 접수(한국시간 12일 밤)한 즉시 공관 직원을 급파해 부검 현장에 입회토록 했으며, 사망자 가족들에게 필요한 안내 및 지원을 제공 중에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주볼리비아대사관은 볼리비아 경찰 당국에 우리 국민 사망 사건에 대한 철저한 수사 및 조속한 범인 검거를 요청했다"고 덧붙였다.

[사진출처 : 게티이미지]
  • 외교부 “볼리비아서 40대 우리 국민 시신 발견”
    • 입력 2018.01.13 (17:25)
    • 수정 2018.01.13 (17:32)
    인터넷 뉴스
외교부 “볼리비아서 40대 우리 국민 시신 발견”
볼리비아에서 우리 국민의 시신이 발견됐다고 외교부가 13일(오늘) 밝혔다.

외교부 당국자는 "한국시간으로 12일(어제) 볼리비아 티티카카 호수 인근 태양의 섬에서 40대 여성인 우리 국민 시신이 발견된 것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볼리비아 경찰 당국은 시신을 수도인 라파스로 이송해 부검을 했으며, 일단 흉기에 찔려 숨진 것으로 보인다고 당국자는 설명했다.

이 당국자는 "관할 공관인 주볼리비아대사관은 현지 경찰로부터 통보를 접수(한국시간 12일 밤)한 즉시 공관 직원을 급파해 부검 현장에 입회토록 했으며, 사망자 가족들에게 필요한 안내 및 지원을 제공 중에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주볼리비아대사관은 볼리비아 경찰 당국에 우리 국민 사망 사건에 대한 철저한 수사 및 조속한 범인 검거를 요청했다"고 덧붙였다.

[사진출처 : 게티이미지]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