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서울역·도심 호텔에 ‘폭발물 의심’ 신고…경찰특공대 수색
입력 2018.01.13 (17:43) 수정 2018.01.13 (18:18) 사회
서울역·도심 호텔에 ‘폭발물 의심’ 신고…경찰특공대 수색
오늘(13일) 서울에서 '2018 평창동계올림픽' 성화봉송이 시작된 가운데 폭발물 의심 신고가 잇달아 접수돼 경찰이 현장 수색에 나섰다.

경찰은 오늘 낮 12시50분쯤 서울역 2층 맞이방에서 폭발물로 의심되는 물체가 발견됐다는 신고가 접수돼 소방당국 등과 함께 현장에 출동했다고 밝혔다.

경찰은 경찰특공대를 투입해 현장을 수색 중이나 아직 의심스러운 물품은 발견하지 못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날 서울 도심의 한 호텔에도 폭탄이 설치됐다는 신고가 접수돼 경찰이 현장에서 수색작업을 벌였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서울역·도심 호텔에 ‘폭발물 의심’ 신고…경찰특공대 수색
    • 입력 2018.01.13 (17:43)
    • 수정 2018.01.13 (18:18)
    사회
서울역·도심 호텔에 ‘폭발물 의심’ 신고…경찰특공대 수색
오늘(13일) 서울에서 '2018 평창동계올림픽' 성화봉송이 시작된 가운데 폭발물 의심 신고가 잇달아 접수돼 경찰이 현장 수색에 나섰다.

경찰은 오늘 낮 12시50분쯤 서울역 2층 맞이방에서 폭발물로 의심되는 물체가 발견됐다는 신고가 접수돼 소방당국 등과 함께 현장에 출동했다고 밝혔다.

경찰은 경찰특공대를 투입해 현장을 수색 중이나 아직 의심스러운 물품은 발견하지 못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날 서울 도심의 한 호텔에도 폭탄이 설치됐다는 신고가 접수돼 경찰이 현장에서 수색작업을 벌였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