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결승골+1도움’ 손흥민, 스카이스포츠 평점 유일하게 ‘9’
입력 2018.01.14 (07:25) 수정 2018.01.14 (10:12) 연합뉴스
‘결승골+1도움’ 손흥민, 스카이스포츠 평점 유일하게 ‘9’
시즌 11번째 골이자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홈경기에서 5경기 연속 득점포를 가동한 손흥민(26·토트넘)이 현지 선수 평점에서도 최고 수준의 평가를 받았다.

손흥민은 14일(한국시간) 에버턴과의 2017-2018 프리미어리그 23라운드 홈경기를 마치고 영국 스카이스포츠가 부여한 선수 평점에서 양 팀 선수를 통틀어 유일하게 9점을 받았다.

이날 멀티 골을 터뜨린 해리 케인은 8점을 기록했다.

손흥민은 에버턴전에서 전반 26분 0-0 균형을 깨는 결승 골을 폭발한 데 이어 후반 2분 케인의 골을 어시스트했다.

특히 토트넘 선수로는 2004년 저메인 데포 이후 14년 만에 프리미어리그 홈경기에서 5경기 연속 득점을 쌓는 기록도 남기는 등 맹활약해 팀의 4-0 완승에 앞장섰다.

스카이스포츠는 이 경기의 최우수선수 격인 '맨 오브 더 매치'에도 손흥민을 선정했다.

이 매체는 "케인이 기록(토트넘 선수 리그 최다 득점 98골)을 깨뜨리며 헤드라인을 장식할지 몰라도, 사실 필드에서 가장 공격적이자 토트넘의 4골에 모두 관여한 선수는 손흥민이었다"고 선정 이유를 밝혔다.

손흥민은 유럽축구 통계사이트 후스코어드닷컴의 평점에서는 9.16점을 받아 케인(9.49점)에 이어 전체 2위에 올랐다.

토트넘에선 케인, 손흥민에 이어 얀 페르통언(8.34점), 크리스티안 에릭센(8.08점) 등이 높은 평점을 기록했다.

완패한 에버턴 선수들은 5∼6점대 점수에 그쳤다.

[사진출처 : EPA=연합뉴스]
  • ‘결승골+1도움’ 손흥민, 스카이스포츠 평점 유일하게 ‘9’
    • 입력 2018.01.14 (07:25)
    • 수정 2018.01.14 (10:12)
    연합뉴스
‘결승골+1도움’ 손흥민, 스카이스포츠 평점 유일하게 ‘9’
시즌 11번째 골이자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홈경기에서 5경기 연속 득점포를 가동한 손흥민(26·토트넘)이 현지 선수 평점에서도 최고 수준의 평가를 받았다.

손흥민은 14일(한국시간) 에버턴과의 2017-2018 프리미어리그 23라운드 홈경기를 마치고 영국 스카이스포츠가 부여한 선수 평점에서 양 팀 선수를 통틀어 유일하게 9점을 받았다.

이날 멀티 골을 터뜨린 해리 케인은 8점을 기록했다.

손흥민은 에버턴전에서 전반 26분 0-0 균형을 깨는 결승 골을 폭발한 데 이어 후반 2분 케인의 골을 어시스트했다.

특히 토트넘 선수로는 2004년 저메인 데포 이후 14년 만에 프리미어리그 홈경기에서 5경기 연속 득점을 쌓는 기록도 남기는 등 맹활약해 팀의 4-0 완승에 앞장섰다.

스카이스포츠는 이 경기의 최우수선수 격인 '맨 오브 더 매치'에도 손흥민을 선정했다.

이 매체는 "케인이 기록(토트넘 선수 리그 최다 득점 98골)을 깨뜨리며 헤드라인을 장식할지 몰라도, 사실 필드에서 가장 공격적이자 토트넘의 4골에 모두 관여한 선수는 손흥민이었다"고 선정 이유를 밝혔다.

손흥민은 유럽축구 통계사이트 후스코어드닷컴의 평점에서는 9.16점을 받아 케인(9.49점)에 이어 전체 2위에 올랐다.

토트넘에선 케인, 손흥민에 이어 얀 페르통언(8.34점), 크리스티안 에릭센(8.08점) 등이 높은 평점을 기록했다.

완패한 에버턴 선수들은 5∼6점대 점수에 그쳤다.

[사진출처 : EPA=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