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정현 이번엔 “충 온 파이어!”… 누리꾼들 “결승도 가즈아”
정현 이번엔 “충 온 파이어!”… 누리꾼들 “결승도 가즈아”
정현은 오늘(24일) 호주 멜버른에서 열린 호주 오픈 테니스대회 남자단식 8강에서 미국의...
‘평화올림픽’ vs ‘평양올림픽’…실검 상위권 점령 이유는?
정현의 ‘4강 쾌거’ 속 ‘평화·평양올림픽’ 화제 된 이유는?
2018 평창동계올림픽 개막을 16일 앞둔 24일(오늘) 오전, '평화올림픽'이 주요 포털사이트 실시간...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대형화재 시 스프링클러 작동 40%에 불과”
입력 2018.01.14 (07:33) | 수정 2018.01.14 (08:30) 인터넷 뉴스
“대형화재 시 스프링클러 작동 40%에 불과”
최근 3년간 발생한 대형화재 현장에서 스프링클러가 작동한 경우가 40%에 불과한 것으로 나타났다.

소방청이 국회에 제출한 자료를 보면 2015∼2017년 재산피해가 50억 원 이상이거나 인명피해가 10명 이상 난 대형화재는 23건이었다.

이중 경기 김포시 고촌읍 제일모직 물류창고(2015년), 이천시 호법면 청백FS(2016년), 대구 중구 대신동 서문시장(2016년), 경기 화성시 반송동 통탄메타폴리스(2017년), 충북 제천시 하소동 두손스포리움(2017년)는 스프링클러 설치 대상이었다.

하지만, 불이 났을 때 스프링클러가 작동한 곳은 김포시 제일모직 물류창고, 대구 대신동 서문시장 등 2곳(40%)에 불과했다.

이들 5건의 화재로 35명이 사망하고, 54명이 다쳤다. 제천 화재를 뺀 재산피해액은 930억 원에 달했다.

한국소방안전협회가 작성한 '주택용 간이스프링클러 설비의 화재안전기준 개발 연구' 보고서를 보면 스프링클러를 설치할 경우 화재 시 사망확률은 74%, 재산피해는 최대 3분의 2까지 줄일 수 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대형화재 시 스프링클러 작동 40%에 불과”
    • 입력 2018.01.14 (07:33)
    • 수정 2018.01.14 (08:30)
    인터넷 뉴스
“대형화재 시 스프링클러 작동 40%에 불과”
최근 3년간 발생한 대형화재 현장에서 스프링클러가 작동한 경우가 40%에 불과한 것으로 나타났다.

소방청이 국회에 제출한 자료를 보면 2015∼2017년 재산피해가 50억 원 이상이거나 인명피해가 10명 이상 난 대형화재는 23건이었다.

이중 경기 김포시 고촌읍 제일모직 물류창고(2015년), 이천시 호법면 청백FS(2016년), 대구 중구 대신동 서문시장(2016년), 경기 화성시 반송동 통탄메타폴리스(2017년), 충북 제천시 하소동 두손스포리움(2017년)는 스프링클러 설치 대상이었다.

하지만, 불이 났을 때 스프링클러가 작동한 곳은 김포시 제일모직 물류창고, 대구 대신동 서문시장 등 2곳(40%)에 불과했다.

이들 5건의 화재로 35명이 사망하고, 54명이 다쳤다. 제천 화재를 뺀 재산피해액은 930억 원에 달했다.

한국소방안전협회가 작성한 '주택용 간이스프링클러 설비의 화재안전기준 개발 연구' 보고서를 보면 스프링클러를 설치할 경우 화재 시 사망확률은 74%, 재산피해는 최대 3분의 2까지 줄일 수 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