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정현 이번엔 “충 온 파이어!”… 누리꾼들 “결승도 가즈아”
정현 이번엔 “충 온 파이어!”… 누리꾼들 “결승도 가즈아”
정현은 오늘(24일) 호주 멜버른에서 열린 호주 오픈 테니스대회 남자단식 8강에서 미국의...
‘평화올림픽’ vs ‘평양올림픽’…실검 상위권 점령 이유는?
정현의 ‘4강 쾌거’ 속 ‘평화·평양올림픽’ 화제 된 이유는?
2018 평창동계올림픽 개막을 16일 앞둔 24일(오늘) 오전, '평화올림픽'이 주요 포털사이트 실시간...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MB 집사’ 김백준 검찰 조사 후 귀가…MB 연관 부인
입력 2018.01.14 (12:00) | 수정 2018.01.14 (12:14) 뉴스 12
동영상영역 시작
‘MB 집사’ 김백준 검찰 조사 후 귀가…MB 연관 부인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수 억 원대 국가정보원 특수활동비를 불법 수수한 혐의를 받는 김백준 전 청와대 총무기획관이 11시간에 걸친 검찰 조사를 받고 오늘 새벽 1시쯤 귀가했습니다.

김 전 기획관은 이명박 정부 청와대에서 근무하면서 김성호·원세훈 전 국가정보원장으로부터 각각 2억 원씩 총 4억 원의 자금을 받은 혐의를 받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그는 검찰 조사에서 자금의 대가성 등 뇌물수수 혐의를 부인하고 이명박 전 대통령의 연관성도 없다는 취지로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검찰은 진술 내용 파악과 증거물 분석이 일단락되는 대로 김 전 기획관과 김희중 전 대통령 제1부속실장, 김진모 전 청와대 민정2비서관 등 핵심 피의자들을 재소환해 조사하는 방안도 검토 중입니다.
  • ‘MB 집사’ 김백준 검찰 조사 후 귀가…MB 연관 부인
    • 입력 2018.01.14 (12:00)
    • 수정 2018.01.14 (12:14)
    뉴스 12
‘MB 집사’ 김백준 검찰 조사 후 귀가…MB 연관 부인
수 억 원대 국가정보원 특수활동비를 불법 수수한 혐의를 받는 김백준 전 청와대 총무기획관이 11시간에 걸친 검찰 조사를 받고 오늘 새벽 1시쯤 귀가했습니다.

김 전 기획관은 이명박 정부 청와대에서 근무하면서 김성호·원세훈 전 국가정보원장으로부터 각각 2억 원씩 총 4억 원의 자금을 받은 혐의를 받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그는 검찰 조사에서 자금의 대가성 등 뇌물수수 혐의를 부인하고 이명박 전 대통령의 연관성도 없다는 취지로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검찰은 진술 내용 파악과 증거물 분석이 일단락되는 대로 김 전 기획관과 김희중 전 대통령 제1부속실장, 김진모 전 청와대 민정2비서관 등 핵심 피의자들을 재소환해 조사하는 방안도 검토 중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