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정현 이번엔 “충 온 파이어!”… 누리꾼들 “결승도 가즈아”
정현 이번엔 “충 온 파이어!”… 누리꾼들 “결승도 가즈아”
정현은 오늘(24일) 호주 멜버른에서 열린 호주 오픈 테니스대회 남자단식 8강에서 미국의...
‘평화올림픽’ vs ‘평양올림픽’…실검 상위권 점령 이유는?
정현의 ‘4강 쾌거’ 속 ‘평화·평양올림픽’ 화제 된 이유는?
2018 평창동계올림픽 개막을 16일 앞둔 24일(오늘) 오전, '평화올림픽'이 주요 포털사이트 실시간...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다스 부실수사 의혹’ 정호영 BBK 특검 오늘 해명 기자회견
입력 2018.01.14 (14:23) | 수정 2018.01.14 (14:36) 인터넷 뉴스
‘다스 부실수사 의혹’ 정호영 BBK 특검 오늘 해명 기자회견
정호영 전 BBK 특별검사가 자동차 부품회사 다스에 대한 수사를 부실하게 했다는 의혹에 대해 해명하는 자리를 가진다.

정 전 특검은 오늘 오후 3시 서울 서초구 반포대로의 한 회의실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다스의 수상한 자금 흐름을 파악하고도 더 파헤치지 않았고, 경리 직원의 횡령 비리 등을 검찰에 명확히 넘기지 않았다는 등의 의혹에 대해 입장을 밝힐 예정이다.

정 특검은 지난 9일 해명 보도자료를 내고 "여러 정황을 고려할 때 문제의 120억 원은 다스에서 관리하던 비자금으로 볼 증거가 없었고, 경리 직원 조 모 씨가 개인적으로 횡령한 자금으로 조사됐다"고 전했다.

앞서 지난달 7일 참여연대와 민주사회를 위한 변호사모임(민변)은 신원이 밝혀지지 않은 다스의 실소유주와 정 전 특검을 검찰에 고발하고 다스 비자금 의혹에 대한 철저한 수사를 촉구했다.

검찰은 서울동부지검에 별도로 '다스 횡령 등 의혹 고발사건 수사팀'을 꾸려 다스의 비자금으로 의심된다는 주장이 제기된 120억 원의 실체를 규명하고 특검 수사의 문제점을 살펴보는 수사에 나섰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다스 부실수사 의혹’ 정호영 BBK 특검 오늘 해명 기자회견
    • 입력 2018.01.14 (14:23)
    • 수정 2018.01.14 (14:36)
    인터넷 뉴스
‘다스 부실수사 의혹’ 정호영 BBK 특검 오늘 해명 기자회견
정호영 전 BBK 특별검사가 자동차 부품회사 다스에 대한 수사를 부실하게 했다는 의혹에 대해 해명하는 자리를 가진다.

정 전 특검은 오늘 오후 3시 서울 서초구 반포대로의 한 회의실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다스의 수상한 자금 흐름을 파악하고도 더 파헤치지 않았고, 경리 직원의 횡령 비리 등을 검찰에 명확히 넘기지 않았다는 등의 의혹에 대해 입장을 밝힐 예정이다.

정 특검은 지난 9일 해명 보도자료를 내고 "여러 정황을 고려할 때 문제의 120억 원은 다스에서 관리하던 비자금으로 볼 증거가 없었고, 경리 직원 조 모 씨가 개인적으로 횡령한 자금으로 조사됐다"고 전했다.

앞서 지난달 7일 참여연대와 민주사회를 위한 변호사모임(민변)은 신원이 밝혀지지 않은 다스의 실소유주와 정 전 특검을 검찰에 고발하고 다스 비자금 의혹에 대한 철저한 수사를 촉구했다.

검찰은 서울동부지검에 별도로 '다스 횡령 등 의혹 고발사건 수사팀'을 꾸려 다스의 비자금으로 의심된다는 주장이 제기된 120억 원의 실체를 규명하고 특검 수사의 문제점을 살펴보는 수사에 나섰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