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北 현송월의 ‘이례적 침묵’ 이틀째, 인터뷰 사절 이유 들어보니…
北 현송월의 ‘이례적 침묵’ 이틀째, 인터뷰 사절 이유 들어보니…
북한 예술단 공연을 위한 공연장 사전점검 차 21일 방남한 北 현송월 삼지연관현악단장이...
“나 조폭인데…” 컵라면 먹고 덜미 잡힌 ‘6척 거구’ 절도범
“나 조폭인데…” 컵라면 먹고 덜미 잡힌 ‘6척 거구’ 절도범
조직폭력배임을 과시하며 편의점 여종업원을 협박해 돈을 뜯어낸 20대 절도범이 컵라면 용기에 남긴 지문...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강원도 양양 산불 큰 불길 잡혀
입력 2018.01.14 (22:56) | 수정 2018.01.15 (04:12) 인터넷 뉴스
강원도 양양 산불 큰 불길 잡혀
어제 강원도 양양군 양양읍 화일리 인근에서 일어난 산불이 잦아들고 있다.

강원도 양양소방서 관계자는 밤새 큰 불길이 잡히면서 오늘 새벽 2시쯤부터 잔불 작업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어제 오후 7시 53분쯤 강원도 양양군 양양읍 화일리에서 일어난 불로 인근 사찰 승려와 신도 등 30여 명이 안전지대로 긴급 대피하기도 했다.

소방당국은 불이 한 주택에서 발생해 인근 산으로 번진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앞서 어제 오후 7시 30분 강원도 양양군 현북면 어성전리 인근 야산에서도 불이 났지만, 20여 분 만에 불길이 잡혔다.

강원도 양양을 비롯해 동해안 6개 시·군 평지에는 건조 특보가 발효되고 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강원도 양양 산불 큰 불길 잡혀
    • 입력 2018.01.14 (22:56)
    • 수정 2018.01.15 (04:12)
    인터넷 뉴스
강원도 양양 산불 큰 불길 잡혀
어제 강원도 양양군 양양읍 화일리 인근에서 일어난 산불이 잦아들고 있다.

강원도 양양소방서 관계자는 밤새 큰 불길이 잡히면서 오늘 새벽 2시쯤부터 잔불 작업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어제 오후 7시 53분쯤 강원도 양양군 양양읍 화일리에서 일어난 불로 인근 사찰 승려와 신도 등 30여 명이 안전지대로 긴급 대피하기도 했다.

소방당국은 불이 한 주택에서 발생해 인근 산으로 번진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앞서 어제 오후 7시 30분 강원도 양양군 현북면 어성전리 인근 야산에서도 불이 났지만, 20여 분 만에 불길이 잡혔다.

강원도 양양을 비롯해 동해안 6개 시·군 평지에는 건조 특보가 발효되고 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