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北 현송월의 ‘이례적 침묵’ 이틀째, 인터뷰 사절 이유 들어보니…
北 현송월의 ‘이례적 침묵’ 이틀째, 인터뷰 사절 이유 들어보니…
북한 예술단 공연을 위한 공연장 사전점검 차 21일 방남한 北 현송월 삼지연관현악단장이...
“나 조폭인데…” 컵라면 먹고 덜미 잡힌 ‘6척 거구’ 절도범
“나 조폭인데…” 컵라면 먹고 덜미 잡힌 ‘6척 거구’ 절도범
조직폭력배임을 과시하며 편의점 여종업원을 협박해 돈을 뜯어낸 20대 절도범이 컵라면 용기에 남긴 지문...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미 이민국 “DACA 신청 절차 재개”…드리머 일단 ‘숨통’
입력 2018.01.14 (23:42) | 수정 2018.01.15 (00:03) 인터넷 뉴스
미 이민국 “DACA 신청 절차 재개”…드리머 일단 ‘숨통’
미국 당국이 '불법체류청년 추방유예 제도'(DACA·다카)의 신청서 접수를 재개했다고 미 언론들이 14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의 '다카 폐지 결정'에 대해 연방법원이 제동을 건 데 따른 후속조치다.

국토안보부 산하 연방이민국(USCIS)은 "추가 공지가 있을 때까지 다카 신청을 받겠다"고 밝혔다. 연장 및 신규 모두 해당한다.

이에 따라 '다카 폐지 결정'으로 추방될 위기에 놓였던 청년들(일명 '드리머')이 일시적이나마 구제를 받게 됐다. 현재 다카에 등록된 청년은 69만 명에 달한다.

트럼프 행정부는 지난해 9월 부모가 불법 체류자인 만 16세 미만 청년들의 추방을 유예하는 제도인 '다카'를 폐지하기로 했으며, 이에 따라 신청 절차도 몇 달째 중단된 상태였다.

이런 가운데 샌프란시스코 연방법원의 윌리엄 앨섭 판사는 지난주 최종 소송결과가 나올 때까지 다카 제도를 현행대로 유지하라고 명령했다. 백악관 측은 "터무니없는 판결"이라고 반발하고 있다.

[사진출처 : AP=연합뉴스]
  • 미 이민국 “DACA 신청 절차 재개”…드리머 일단 ‘숨통’
    • 입력 2018.01.14 (23:42)
    • 수정 2018.01.15 (00:03)
    인터넷 뉴스
미 이민국 “DACA 신청 절차 재개”…드리머 일단 ‘숨통’
미국 당국이 '불법체류청년 추방유예 제도'(DACA·다카)의 신청서 접수를 재개했다고 미 언론들이 14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의 '다카 폐지 결정'에 대해 연방법원이 제동을 건 데 따른 후속조치다.

국토안보부 산하 연방이민국(USCIS)은 "추가 공지가 있을 때까지 다카 신청을 받겠다"고 밝혔다. 연장 및 신규 모두 해당한다.

이에 따라 '다카 폐지 결정'으로 추방될 위기에 놓였던 청년들(일명 '드리머')이 일시적이나마 구제를 받게 됐다. 현재 다카에 등록된 청년은 69만 명에 달한다.

트럼프 행정부는 지난해 9월 부모가 불법 체류자인 만 16세 미만 청년들의 추방을 유예하는 제도인 '다카'를 폐지하기로 했으며, 이에 따라 신청 절차도 몇 달째 중단된 상태였다.

이런 가운데 샌프란시스코 연방법원의 윌리엄 앨섭 판사는 지난주 최종 소송결과가 나올 때까지 다카 제도를 현행대로 유지하라고 명령했다. 백악관 측은 "터무니없는 판결"이라고 반발하고 있다.

[사진출처 : AP=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