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속보] 신부 2명, 알고도 ‘침묵’…가해자 신부 징계 수위도 논란
[속보] 성폭력 사제 파문 …‘신부 2명, 알고도 침묵’
어제(23일) KBS가 보도한 '현직 신부의 성폭행 시도' 사건 후속 보도입니다. 가해자인 한 모 ...
이번엔 조재현과 윤호진…‘성추문’에 사과·하차·취소
조재현·윤호진 결국 사과 …크로스 하차·신작 발표 취소
성폭력을 고발하는 미투(metoo. 나도 당했다) 운동이 문화 예술계를 강타하고 있는 가운데...

TV엔 없다

프로그램

평창동계올림픽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北주민 추정 시신 4구 내일 오전 판문점으로 송환
입력 2018.01.17 (11:17) | 수정 2018.01.17 (11:25) 인터넷 뉴스
北주민 추정 시신 4구 내일 오전 판문점으로 송환
통일부는 동해상 목선에서 발견된 북한 주민 추정 시신 4구를 내일(18일) 오전 판문점을 통해 북측에 송환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백태현 통일부 대변인은 오늘(17일) 정례브리핑에서 "북한 주민 사체 인도와 관련해 오늘 오전 8시30분에 판문점 연락채널 개시통화를 하면서 내일 오전 10시 30분 판문점에서 사체 인도를 진행하는 것으로 협의됐다"고 말했다.

통일부는 당초 이날 판문점을 통해 시신을 송환하려 했으나 북측의 요청에 따라 18일로 일정을 하루 미룬 바 있다.

북측은 오늘 판문점에서 북한의 평창동계올림픽 참가와 관련한 차관급 실무회담이 열리는 점 등을 고려해 연기 요청을 한 것으로 보인다.

정부는 지난 12일 북한 주민 추정 시신 4구를 송환하겠다는 대한적십자사 회장 명의의 대북통지문을 조선적십자위원회 위원장에게 전달했다. 앞서 지난 7일 우리 어선이 동해 울릉도 인근 해상에서 전복된 목조 소형선박을 발견해 신고했고, 선내에서 북한 주민으로 보이는 시신 4구가 발견됐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北주민 추정 시신 4구 내일 오전 판문점으로 송환
    • 입력 2018.01.17 (11:17)
    • 수정 2018.01.17 (11:25)
    인터넷 뉴스
北주민 추정 시신 4구 내일 오전 판문점으로 송환
통일부는 동해상 목선에서 발견된 북한 주민 추정 시신 4구를 내일(18일) 오전 판문점을 통해 북측에 송환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백태현 통일부 대변인은 오늘(17일) 정례브리핑에서 "북한 주민 사체 인도와 관련해 오늘 오전 8시30분에 판문점 연락채널 개시통화를 하면서 내일 오전 10시 30분 판문점에서 사체 인도를 진행하는 것으로 협의됐다"고 말했다.

통일부는 당초 이날 판문점을 통해 시신을 송환하려 했으나 북측의 요청에 따라 18일로 일정을 하루 미룬 바 있다.

북측은 오늘 판문점에서 북한의 평창동계올림픽 참가와 관련한 차관급 실무회담이 열리는 점 등을 고려해 연기 요청을 한 것으로 보인다.

정부는 지난 12일 북한 주민 추정 시신 4구를 송환하겠다는 대한적십자사 회장 명의의 대북통지문을 조선적십자위원회 위원장에게 전달했다. 앞서 지난 7일 우리 어선이 동해 울릉도 인근 해상에서 전복된 목조 소형선박을 발견해 신고했고, 선내에서 북한 주민으로 보이는 시신 4구가 발견됐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