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단독] “피해자, 당할만한 이유 있다”…황당한 軍 성폭력 교육
[단독] “피해자, 당할만한 이유 있다”…황당한 軍 성폭력 교육
성범죄 피해 사실을 밝히는 미투운동이 확산되자, 군은 지난 12일부터 성범죄 특별대책팀을...
中 쇼트트랙 계주 실격 처리된 ‘문제의 장면’…결국은 ‘나쁜손’
中 쇼트트랙 계주 실격 처리된 ‘문제의 장면’…결국은 ‘나쁜손’
쇼트트랙 중에서도 계주는 변수와 돌발상황이 가장 많이 생기는 종목입니다. 이번 결승전에서도 중국과...

TV엔 없다

프로그램

평창동계올림픽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고현장] 추락 위기에 놓인 두 살배기, 시민들 ‘극적 구조’
입력 2018.01.19 (07:01) | 수정 2018.01.19 (07:22) Go!현장
동영상영역 시작
[고현장] 추락 위기에 놓인 두 살배기, 시민들 ‘극적 구조’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중국에서 시민들이 힘을 합쳐 추락할 위기에 놓은 두 살배기 아이를 구해냈습니다.

아이는 건물 3층 높이 베란다 처마에 위태롭게 앉아 있었습니다. 동네 주민 몇몇이 아이를 발견했지만 아무도 선뜻 나서지 못했습니다. 아이가 언제 아래로 떨어질지 모르는 위험천만한 순간, 아이를 구조하기 위해 위험을 무릅쓴 이들이 있었습니다.

영상으로 만나보시죠.
  • [고현장] 추락 위기에 놓인 두 살배기, 시민들 ‘극적 구조’
    • 입력 2018.01.19 (07:01)
    • 수정 2018.01.19 (07:22)
    Go!현장
[고현장] 추락 위기에 놓인 두 살배기, 시민들 ‘극적 구조’
중국에서 시민들이 힘을 합쳐 추락할 위기에 놓은 두 살배기 아이를 구해냈습니다.

아이는 건물 3층 높이 베란다 처마에 위태롭게 앉아 있었습니다. 동네 주민 몇몇이 아이를 발견했지만 아무도 선뜻 나서지 못했습니다. 아이가 언제 아래로 떨어질지 모르는 위험천만한 순간, 아이를 구조하기 위해 위험을 무릅쓴 이들이 있었습니다.

영상으로 만나보시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