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학령 인구 감소 2021년 대입 미달 본격화
입력 2018.01.21 (21:39) 수정 2018.01.21 (21:47) 인터넷 뉴스
학령 인구 감소  2021년 대입 미달  본격화
학령인구 감소에 따라 2021학년도부터 대학입시 지원자 수가 대입 정원을 크게 밑도는 대규모 미달사태가 본격화될 것으로 예상된다.

21일 종로학원하늘교육이 교육통계서비스와 통계청 자료를 분석한 결과, 2018학년도 기준 고등학교 학년별 학생 수는 3학년 57만여 명, 2학년 52만여 명, 1학년 45만여 명이 될 것으로 추산된다.

지난해와 비교할 때 3학년은 8천여 명 늘어나지만, 2학년은 5만여 명, 1학년은 6만여 명 각각 감소하는 것이다.

오종운 종로학원하늘교육 평가이사는 "학생수 감소로 올해 고1이 대학에 진학하는 2021년에는 졸업생과 10만명가량인 재수생을 합쳐도 대입 지원자가 모집인원보다 6만∼7만명 정도 적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내다봤다.

2021학년도 고교 졸업생 수는 약 45만명이며, 대학 진학이 상대적으로 적은 특성화고를 제외하면 38만명 정도 될 것으로 보인다. 2019학년도 기준 대학 모집인원은 55만 5,041명(4년제 34만 8,834명, 전문대 20만 6,207명)이다.

올해 고3은 대입 전형이 지난해와 거의 비슷하게 진행되기 때문에 수험생이 소폭 반짝 증가하는 것을 제외하면 입시 준비에 별 차이가 없다.

한편, 초·중·고 학년별 학생 수(지난해 기준)를 보면 인원이 가장 많은 학년은 올해 고3이 되는 현재 고2로 57만 9,250명이었다. 가장 적은 학년은 올해 중학교에 입학하는 현재 초등학교 6학년으로 41만 9,506명이다.

  • 학령 인구 감소 2021년 대입 미달 본격화
    • 입력 2018.01.21 (21:39)
    • 수정 2018.01.21 (21:47)
    인터넷 뉴스
학령 인구 감소  2021년 대입 미달  본격화
학령인구 감소에 따라 2021학년도부터 대학입시 지원자 수가 대입 정원을 크게 밑도는 대규모 미달사태가 본격화될 것으로 예상된다.

21일 종로학원하늘교육이 교육통계서비스와 통계청 자료를 분석한 결과, 2018학년도 기준 고등학교 학년별 학생 수는 3학년 57만여 명, 2학년 52만여 명, 1학년 45만여 명이 될 것으로 추산된다.

지난해와 비교할 때 3학년은 8천여 명 늘어나지만, 2학년은 5만여 명, 1학년은 6만여 명 각각 감소하는 것이다.

오종운 종로학원하늘교육 평가이사는 "학생수 감소로 올해 고1이 대학에 진학하는 2021년에는 졸업생과 10만명가량인 재수생을 합쳐도 대입 지원자가 모집인원보다 6만∼7만명 정도 적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내다봤다.

2021학년도 고교 졸업생 수는 약 45만명이며, 대학 진학이 상대적으로 적은 특성화고를 제외하면 38만명 정도 될 것으로 보인다. 2019학년도 기준 대학 모집인원은 55만 5,041명(4년제 34만 8,834명, 전문대 20만 6,207명)이다.

올해 고3은 대입 전형이 지난해와 거의 비슷하게 진행되기 때문에 수험생이 소폭 반짝 증가하는 것을 제외하면 입시 준비에 별 차이가 없다.

한편, 초·중·고 학년별 학생 수(지난해 기준)를 보면 인원이 가장 많은 학년은 올해 고3이 되는 현재 고2로 57만 9,250명이었다. 가장 적은 학년은 올해 중학교에 입학하는 현재 초등학교 6학년으로 41만 9,506명이다.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