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美셧다운에 금융시장 긴장…국채금리 뛰고 달러화 약세
입력 2018.01.22 (11:57) 수정 2018.01.22 (12:38) 국제
美셧다운에 금융시장 긴장…국채금리 뛰고 달러화 약세
미국 연방정부의 셧다운(일시 업무정지) 여파로 미 국채 금리가 3년 반 만에 최고치로 오르고, 주가지수 선물 가격도 소폭 하락했다.

미 CNBC 방송은 지난 20일 연방정부의 셧다운이 시작되면서 이튿날인 21일 다우존스 산업평균 선물 가격은 장중 최대 101포인트까지 떨어졌다고 보도했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선물과 나스닥 100 선물도 각각 3포인트, 5포인트 내렸다.

채권 시장에서는 미 10년물 국채 금리가 21일 장중 전거래일 종가보다 0.03%포인트 높은 2.67%까지 올랐다.

이는 2014년 7월 이후 최고치를 보인 것이다.

국채 금리는 가격과 반대로 움직인다.

외환시장에서는 달러화 약세가 이어졌다.

블룸버그가 집계한 10개 통화 대비 달러 지수는 0.1% 내린 1,134.85를 보이고 있다.

그러나 연방정부 셧다운이 증시에 미치는 영향이 그다지 크지는 않을 것으로 전문가들은 보고 있다.

미 경제에 정치적 변수가 크게 타격을 주지는 않을 것이라는 전망에서다.

뉴욕에 있는 투자 정보사 위든앤코의 파생상품 전문가인 마이클 퍼브스는 "이러한 상황들이 단기 또는 중기 경제에는 영향을 주지 않는다"고 말했다.

[사진출처 : AP=연합뉴스]
  • 美셧다운에 금융시장 긴장…국채금리 뛰고 달러화 약세
    • 입력 2018.01.22 (11:57)
    • 수정 2018.01.22 (12:38)
    국제
美셧다운에 금융시장 긴장…국채금리 뛰고 달러화 약세
미국 연방정부의 셧다운(일시 업무정지) 여파로 미 국채 금리가 3년 반 만에 최고치로 오르고, 주가지수 선물 가격도 소폭 하락했다.

미 CNBC 방송은 지난 20일 연방정부의 셧다운이 시작되면서 이튿날인 21일 다우존스 산업평균 선물 가격은 장중 최대 101포인트까지 떨어졌다고 보도했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선물과 나스닥 100 선물도 각각 3포인트, 5포인트 내렸다.

채권 시장에서는 미 10년물 국채 금리가 21일 장중 전거래일 종가보다 0.03%포인트 높은 2.67%까지 올랐다.

이는 2014년 7월 이후 최고치를 보인 것이다.

국채 금리는 가격과 반대로 움직인다.

외환시장에서는 달러화 약세가 이어졌다.

블룸버그가 집계한 10개 통화 대비 달러 지수는 0.1% 내린 1,134.85를 보이고 있다.

그러나 연방정부 셧다운이 증시에 미치는 영향이 그다지 크지는 않을 것으로 전문가들은 보고 있다.

미 경제에 정치적 변수가 크게 타격을 주지는 않을 것이라는 전망에서다.

뉴욕에 있는 투자 정보사 위든앤코의 파생상품 전문가인 마이클 퍼브스는 "이러한 상황들이 단기 또는 중기 경제에는 영향을 주지 않는다"고 말했다.

[사진출처 : AP=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