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내일 입춘인데 ‘한파경보’라니…전국 강추위에 눈 예보
입력 2018.02.03 (16:48) 수정 2018.02.03 (19:31) 사회
내일 입춘인데 ‘한파경보’라니…전국 강추위에 눈 예보
4일(내일)은 봄이 온다는 입춘이지만 수은주가 영하 10도를 밑돌며 전국이 꽁꽁 얼어붙을 것으로 보인다.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영하 13도 등 전국이 영하 19도에서 영하 5도로 평년보다 5~9도 가량 낮고, 최고 기온도 서울 영하 5도를 기록해 한낮에도 추위는 계속될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은 한파와 건조특보가 계속되는 가운데 충남 서해안과 전라, 제주에 내일까지 많은 눈이 올 것으로 예보했다.

내일까지 예상 적설량은 제주도 산지, 울릉도, 독도는 10~40cm, 전라, 제주는 3~8cm, 충남 서해안은 1~5cm이다.

기상청은 도로가 얼어 미끄러울 수 있으니 교통 안전에 각별히 유의할 것을 당부했다.
  • 내일 입춘인데 ‘한파경보’라니…전국 강추위에 눈 예보
    • 입력 2018.02.03 (16:48)
    • 수정 2018.02.03 (19:31)
    사회
내일 입춘인데 ‘한파경보’라니…전국 강추위에 눈 예보
4일(내일)은 봄이 온다는 입춘이지만 수은주가 영하 10도를 밑돌며 전국이 꽁꽁 얼어붙을 것으로 보인다.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영하 13도 등 전국이 영하 19도에서 영하 5도로 평년보다 5~9도 가량 낮고, 최고 기온도 서울 영하 5도를 기록해 한낮에도 추위는 계속될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은 한파와 건조특보가 계속되는 가운데 충남 서해안과 전라, 제주에 내일까지 많은 눈이 올 것으로 예보했다.

내일까지 예상 적설량은 제주도 산지, 울릉도, 독도는 10~40cm, 전라, 제주는 3~8cm, 충남 서해안은 1~5cm이다.

기상청은 도로가 얼어 미끄러울 수 있으니 교통 안전에 각별히 유의할 것을 당부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