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영상] “고통스러워도 포기하지 않아” 스프린트 주혜리
입력 2018.02.13 (19:28) 수정 2018.02.13 (19:44) 인터넷 뉴스
동영상영역 시작
[영상] “고통스러워도 포기하지 않아” 스프린트 주혜리
동영상영역 끝
평창올림픽 크로스컨트리 스키 여자 스프린트 클래식에 출전한 우리나라의 주혜리 선수가 부상에도 끝까지 완주하는 투혼을 보였다.

주혜리 선수는 오늘(13일) 오후 평창 알펜시아 크로스컨트리 센터에서 열린 예선에서 4분11초92를 기록하며 67위에 머물렀다.

그래도 주혜리 선수의 투혼은 빛났다.

주혜리 선수는 마지막 내리막 코스에서 넘어지며 오른팔을 다치는 부상을 입었지만, 고통을 참고 끝까지 완주해 관중들로부터 큰 박수를 받았다.
  • [영상] “고통스러워도 포기하지 않아” 스프린트 주혜리
    • 입력 2018.02.13 (19:28)
    • 수정 2018.02.13 (19:44)
    인터넷 뉴스
[영상] “고통스러워도 포기하지 않아” 스프린트 주혜리
평창올림픽 크로스컨트리 스키 여자 스프린트 클래식에 출전한 우리나라의 주혜리 선수가 부상에도 끝까지 완주하는 투혼을 보였다.

주혜리 선수는 오늘(13일) 오후 평창 알펜시아 크로스컨트리 센터에서 열린 예선에서 4분11초92를 기록하며 67위에 머물렀다.

그래도 주혜리 선수의 투혼은 빛났다.

주혜리 선수는 마지막 내리막 코스에서 넘어지며 오른팔을 다치는 부상을 입었지만, 고통을 참고 끝까지 완주해 관중들로부터 큰 박수를 받았다.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