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네덜란드 식당·카페도 ‘별도 흡연구역’ 없어진다
입력 2018.02.14 (19:47) 수정 2018.02.14 (19:49) 인터넷 뉴스
네덜란드 식당·카페도 ‘별도 흡연구역’ 없어진다
비교적 흡연에 관대한 것으로 알려져 있는 네덜란드에서도 더이상 식당과 술집, 카페에서 담배를 피울 수 없게 될 것으로 보인다.

네덜란드 헤이그지방법원은 지난 13일 '클린 에어 네덜란드(CAN)'라는 단체가 제기한 소송에 대한 판결에서 "네덜란드의 식당과 술집, 카페에 별도의 흡연구역을 설치하지 않아도 된다"고 결정했다.

네덜란드에서는 지난 2008년부터 식당 등에서 흡연을 금지해왔지만 별도로 지정된 흡연구역에선 예외를 인정해 흡연할 수 있도록 해왔다. 하지만 헤이그 지방법원은 이러한 예외조치가 세계보건기구(WHO)가 흡연을 방지하기 위해 채택하고 있는 규정과 배치된다고 판단했다.
  • 네덜란드 식당·카페도 ‘별도 흡연구역’ 없어진다
    • 입력 2018.02.14 (19:47)
    • 수정 2018.02.14 (19:49)
    인터넷 뉴스
네덜란드 식당·카페도 ‘별도 흡연구역’ 없어진다
비교적 흡연에 관대한 것으로 알려져 있는 네덜란드에서도 더이상 식당과 술집, 카페에서 담배를 피울 수 없게 될 것으로 보인다.

네덜란드 헤이그지방법원은 지난 13일 '클린 에어 네덜란드(CAN)'라는 단체가 제기한 소송에 대한 판결에서 "네덜란드의 식당과 술집, 카페에 별도의 흡연구역을 설치하지 않아도 된다"고 결정했다.

네덜란드에서는 지난 2008년부터 식당 등에서 흡연을 금지해왔지만 별도로 지정된 흡연구역에선 예외를 인정해 흡연할 수 있도록 해왔다. 하지만 헤이그 지방법원은 이러한 예외조치가 세계보건기구(WHO)가 흡연을 방지하기 위해 채택하고 있는 규정과 배치된다고 판단했다.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