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망언’ NBC 해설자 두둔…美 언론 논평 논란
[단독] 美 언론, 평창올림픽 잇단 ‘망언’…NBC 해설자 두둔까지
미 포춘(Fortune), ‘망언’ NBC 해설자 두둔미국 경제전문지 포춘(Fortune)이 2018 평창 올림픽...
[특파원 리포트] 고다이라가 경기 후 이상화에게 말한 “チャレッソ”의 의미
고다이라가 이상화에게 말한 “チャレッソ”의 의미
평창 올림픽 스피드 스케이팅 여자 500m에서 한국 대표 이상화 선수와 일본 대표 고다이라 선수의 대결은 아쉽게도 고다이라 선수의 승리로 끝났다. 한국 선수가 금메달을 땄다면야 더

TV엔 없다

프로그램

평창동계올림픽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독일 프렌첼, 노르딕복합 노멀힐 2연패…박제언 46위 ISSUE
입력 2018.02.14 (19:52) 인터넷 뉴스
독일 프렌첼, 노르딕복합 노멀힐 2연패…박제언 46위
독일의 에릭 프렌첼(30)이 동계올림픽 남자 노르딕복합 노멀힐에서 금메달을 차지하며 올림픽 2연패를 달성했다.

프렌첼은 14일 강원도 평창 알펜시아 크로스컨트리·스키점프센터에서 열린 2018 평창 동계올림픽 대회 남자 개인 노멀힐/10㎞ 경기에서 24분 51초 4의 기록으로 우승을 차지했다.

4년 전 소치 대회에 이어 금메달을 차지한 프렌첼은 2010 밴쿠버 대회 단체전 동메달을 시작으로 올림픽 3개 대회 연속 메달을 따냈다.

은메달과 동메달은 각각 일본의 와타베 아키토와 오스트리아의 루카스 클라퍼가 차지했다.

노르딕복합은 스키점프와 크로스컨트리 성적을 더해 순위를 정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먼저 스키점프를 한 뒤 10㎞ 크로스컨트리 경기를 한다. 스키점프 성적에 따라 크로스컨트리 출발 순서에 차등을 둔다.

대한민국 '1호' 스키 노르딕복합 국가대표 선수로 유일하게 평창 올림픽에 출전한 박제언(25)은 30분 56초 5를 기록해 47명 가운데 46위에 올랐다.
  • 독일 프렌첼, 노르딕복합 노멀힐 2연패…박제언 46위
    • 입력 2018.02.14 (19:52)
    인터넷 뉴스
독일 프렌첼, 노르딕복합 노멀힐 2연패…박제언 46위
독일의 에릭 프렌첼(30)이 동계올림픽 남자 노르딕복합 노멀힐에서 금메달을 차지하며 올림픽 2연패를 달성했다.

프렌첼은 14일 강원도 평창 알펜시아 크로스컨트리·스키점프센터에서 열린 2018 평창 동계올림픽 대회 남자 개인 노멀힐/10㎞ 경기에서 24분 51초 4의 기록으로 우승을 차지했다.

4년 전 소치 대회에 이어 금메달을 차지한 프렌첼은 2010 밴쿠버 대회 단체전 동메달을 시작으로 올림픽 3개 대회 연속 메달을 따냈다.

은메달과 동메달은 각각 일본의 와타베 아키토와 오스트리아의 루카스 클라퍼가 차지했다.

노르딕복합은 스키점프와 크로스컨트리 성적을 더해 순위를 정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먼저 스키점프를 한 뒤 10㎞ 크로스컨트리 경기를 한다. 스키점프 성적에 따라 크로스컨트리 출발 순서에 차등을 둔다.

대한민국 '1호' 스키 노르딕복합 국가대표 선수로 유일하게 평창 올림픽에 출전한 박제언(25)은 30분 56초 5를 기록해 47명 가운데 46위에 올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