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중국인 “80%가 모바일로 세뱃돈 주겠다”
입력 2018.02.14 (21:24) 수정 2018.02.14 (21:30) 국제
중국인 “80%가 모바일로 세뱃돈 주겠다”
중국인 10명 가운데 8명은 세뱃돈을 모바일로 줄 거라고 응답했다.

시장조사업체 라이트스피드가 1천500명의 아시아 소비자를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중국 소비자의 80%는 위챗(중국판 모바일 메신저)으로 세뱃돈을 줄 것이라고 답했다.

중국에서는 어른들이 직접 주던 세뱃돈(훙바오) 문화가 휴대전화를 이용한 모바일 방식으로 급속히 변하고 있다.

지난해의 경우 춘제(중국의 설) 전날 위챗을 통한 세뱃돈 전송이 무려 142억 건에 달했다.

반면에 홍콩, 대만, 말레이시아, 싱가포르 응답자의 대부분은 봉투에 지폐를 담아 직접 세뱃돈을 줄 것이라고 답해 중국과 대조를 이뤘다.
  • 중국인 “80%가 모바일로 세뱃돈 주겠다”
    • 입력 2018.02.14 (21:24)
    • 수정 2018.02.14 (21:30)
    국제
중국인 “80%가 모바일로 세뱃돈 주겠다”
중국인 10명 가운데 8명은 세뱃돈을 모바일로 줄 거라고 응답했다.

시장조사업체 라이트스피드가 1천500명의 아시아 소비자를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중국 소비자의 80%는 위챗(중국판 모바일 메신저)으로 세뱃돈을 줄 것이라고 답했다.

중국에서는 어른들이 직접 주던 세뱃돈(훙바오) 문화가 휴대전화를 이용한 모바일 방식으로 급속히 변하고 있다.

지난해의 경우 춘제(중국의 설) 전날 위챗을 통한 세뱃돈 전송이 무려 142억 건에 달했다.

반면에 홍콩, 대만, 말레이시아, 싱가포르 응답자의 대부분은 봉투에 지폐를 담아 직접 세뱃돈을 줄 것이라고 답해 중국과 대조를 이뤘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