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인터뷰] 침묵해왔던 7년 전 악몽…“결코 잊을 수 없었다”
[단독] 천주교도 ‘미투’ 침묵 깬 7년 악몽 …“결코 잊을 수 없었다”
차별과 인권을 다루는 KBS 특별취재팀 앞으로 지난 15일 새벽 2시, 엄청난 메일 한 통이...
김보름 내일 매스스타트 출전…파벌싸움에 깨진 팀워크?
풀리지 않는 ‘3대 미스터리’…김보름, 논란 딛고 출전 결정
지난 19일 여자 팀 추월 대표팀의 무너진 팀워크 논란이 발생한 지 4일이 지났다. 김보름과 박지우의...

TV엔 없다

프로그램

평창동계올림픽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영화 ‘블랙 팬서’ 개봉 첫날 63만 명…설 연휴 독주 예고
입력 2018.02.15 (09:09) | 수정 2018.02.15 (09:10) 연합뉴스
영화 ‘블랙 팬서’ 개봉 첫날 63만 명…설 연휴 독주 예고
할리우드 히어로 영화 '블랙 팬서'가 개봉 첫날 63만명이 넘는 관객을 불러모으며 설 연휴에 맞춰 나온 한국영화들을 압도적 차이로 제쳤다.

15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블랙 팬서'는 전날 1천449개 스크린에서 63만483명을 동원해 박스오피스 1위에 올랐다.

'블랙 팬서'의 오프닝 스코어는 최종 725만명이 관람한 '스파이더맨: 홈커밍'(54만5천명)과 천만 관객을 동원한 '어벤져스: 에이지 오브 울트론'(62만2천명)을 뛰어넘는 기록이다.

전날 함께 개봉한 강동원 주연의 '골든슬럼버'가 16만1천514명으로 뒤를 이었고, 한 주 앞서 상영을 시작한 '조선명탐정: 흡혈괴마의 비밀'이 7만2천63명을 모아 3위를 기록했다. 정우 주연의 시대극 '흥부'는 첫날 4만3천627명을 모으는 데 그쳤다.

'블랙 팬서'의 매출액 점유율은 65.0%에 달했다. 좌석점유율 역시 46.5%로 '골든슬럼버'(28.5%), '조선명탐정'(20.8%) 등 경쟁작들을 압도했다.

'블랙 팬서'는 이날 오전 현재 실시간 예매점유율에서도 53.3%로 1위를 기록하며 설 연휴 기간 흥행 독주를 예고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영화 ‘블랙 팬서’ 개봉 첫날 63만 명…설 연휴 독주 예고
    • 입력 2018.02.15 (09:09)
    • 수정 2018.02.15 (09:10)
    연합뉴스
영화 ‘블랙 팬서’ 개봉 첫날 63만 명…설 연휴 독주 예고
할리우드 히어로 영화 '블랙 팬서'가 개봉 첫날 63만명이 넘는 관객을 불러모으며 설 연휴에 맞춰 나온 한국영화들을 압도적 차이로 제쳤다.

15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블랙 팬서'는 전날 1천449개 스크린에서 63만483명을 동원해 박스오피스 1위에 올랐다.

'블랙 팬서'의 오프닝 스코어는 최종 725만명이 관람한 '스파이더맨: 홈커밍'(54만5천명)과 천만 관객을 동원한 '어벤져스: 에이지 오브 울트론'(62만2천명)을 뛰어넘는 기록이다.

전날 함께 개봉한 강동원 주연의 '골든슬럼버'가 16만1천514명으로 뒤를 이었고, 한 주 앞서 상영을 시작한 '조선명탐정: 흡혈괴마의 비밀'이 7만2천63명을 모아 3위를 기록했다. 정우 주연의 시대극 '흥부'는 첫날 4만3천627명을 모으는 데 그쳤다.

'블랙 팬서'의 매출액 점유율은 65.0%에 달했다. 좌석점유율 역시 46.5%로 '골든슬럼버'(28.5%), '조선명탐정'(20.8%) 등 경쟁작들을 압도했다.

'블랙 팬서'는 이날 오전 현재 실시간 예매점유율에서도 53.3%로 1위를 기록하며 설 연휴 기간 흥행 독주를 예고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