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여직원 밀치고 발길질’…“이명희 갑질 폭력 영상” 제보
[영상] “여직원 밀치고 발길질”…‘이명희 추정’ 갑질 폭력 제보
한진그룹 조양호 회장이 자제들의 불미스런 행동에 대해 사죄를 했지만 국민들 여론은...
삼성전자서비스 ‘노조 감시’ CCTV 영상 무더기 발견
삼성전자서비스 ‘노조 감시’ CCTV 영상 무더기 발견
삼성전자 서비스가 고해상도 CCTV 를 설치해 노조원을 감시해 왔었다는 의혹을 지난 주에...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평창동계올림픽 ‘노로바이러스’ 계속 확산…232명 확진 ISSUE
입력 2018.02.15 (11:40) 인터넷 뉴스
평창동계올림픽 관련 노로바이러스 환자가 계속 늘어 200명을 넘어섰다. 질병관리본부는 어제(14일) 33명이 추가로 양성 판정을 받아 현재까지 총 232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번에 새로 확진 판정을 받은 환자들은 평창 17명, 강릉에서 16명이며 지금까지 108명의 집단 환자가 나왔던 호렙오대산청소년수련원에서는 확진자가 나오지 않았다.

질병관리본부는 현재 70명을 격리해 역학조사를 벌이고 있으며, 나머지 162명은 추가 이상 증세가 없고 잠복기가 지난 만큼 격리를 해제했다고 밝혔다.

노로 바이러스 식중독이 좀처럼 수그러들지 않자,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선수촌과 운영인력 이용시설 종사자를 대상으로 지속적으로 노로바이러스 감염 검사를 벌이고 있다. 또 환경부, 강원도 등과 합동으로 경기장과 숙소 주변 음식점을 점검하고 수질 관리를 강화하고 있다.
  • 평창동계올림픽 ‘노로바이러스’ 계속 확산…232명 확진
    • 입력 2018.02.15 (11:40)
    인터넷 뉴스
평창동계올림픽 관련 노로바이러스 환자가 계속 늘어 200명을 넘어섰다. 질병관리본부는 어제(14일) 33명이 추가로 양성 판정을 받아 현재까지 총 232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번에 새로 확진 판정을 받은 환자들은 평창 17명, 강릉에서 16명이며 지금까지 108명의 집단 환자가 나왔던 호렙오대산청소년수련원에서는 확진자가 나오지 않았다.

질병관리본부는 현재 70명을 격리해 역학조사를 벌이고 있으며, 나머지 162명은 추가 이상 증세가 없고 잠복기가 지난 만큼 격리를 해제했다고 밝혔다.

노로 바이러스 식중독이 좀처럼 수그러들지 않자,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선수촌과 운영인력 이용시설 종사자를 대상으로 지속적으로 노로바이러스 감염 검사를 벌이고 있다. 또 환경부, 강원도 등과 합동으로 경기장과 숙소 주변 음식점을 점검하고 수질 관리를 강화하고 있다.
크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