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인터뷰] 침묵해왔던 7년 전 악몽…“결코 잊을 수 없었다”
[단독] 천주교도 ‘미투’ 침묵 깬 7년 악몽 …“결코 잊을 수 없었다”
차별과 인권을 다루는 KBS 특별취재팀 앞으로 지난 15일 새벽 2시, 엄청난 메일 한 통이...
김보름 내일 매스스타트 출전…파벌싸움에 깨진 팀워크?
풀리지 않는 ‘3대 미스터리’…김보름, 논란 딛고 출전 결정
지난 19일 여자 팀 추월 대표팀의 무너진 팀워크 논란이 발생한 지 4일이 지났다. 김보름과 박지우의...

TV엔 없다

프로그램

평창동계올림픽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MB 재산관리인’ 구속 여부 오늘 밤 결정
입력 2018.02.15 (13:57) | 수정 2018.02.15 (14:12) 인터넷 뉴스
‘MB 재산관리인’ 구속 여부 오늘 밤 결정
이명박 전 대통령의 재산관리인으로 알려진 이병모 청계재단 사무국장의 구속 여부가 오늘 밤 결정된다.

서울중앙지법은 오늘 오전 이 국장에 대한 영장실질심사를 열어 구속의 필요성 등을 심리했다.

영장심사는 통상 휴일에는 열리지 않지만, 이 국장이 긴급체포 상태라 엄 철 당직판사 심리로 심사가 진행됐다.

이 국장은 이 전 대통령 차명재산 관련 입출금 내용이 담긴 것으로 알려진 장부 등을 파기한 혐의로 지난 13일 긴급체포됐다.

이 국장은 다스 자회사인 홍은프레닝에서 거액의 비자금을 만들고, 이 전 대통령 아들 시형 씨가 장악한 관계사 다온에 40억여 원을 지원한 혐의도 받고 있다.

또 이 전 대통령의 일가의 재산관리인인 이병배 씨가 대표로 있는 금강에서 수억 원대 자금을 횡령한 혐의도 받고 있다.

이 국장은 앞서 검찰 조사에서 이 전 대통령의 처남 고 김재정 씨 가족이 소유하고 있는 다스 지분 등이 실제로는 제3자의 것이라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은 이 국장이 언급한 제3자가 이 전 대통령이라고 의심하고 있다.

이 국장의 구속 여부는 오늘 자정 전후로 결정된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MB 재산관리인’ 구속 여부 오늘 밤 결정
    • 입력 2018.02.15 (13:57)
    • 수정 2018.02.15 (14:12)
    인터넷 뉴스
‘MB 재산관리인’ 구속 여부 오늘 밤 결정
이명박 전 대통령의 재산관리인으로 알려진 이병모 청계재단 사무국장의 구속 여부가 오늘 밤 결정된다.

서울중앙지법은 오늘 오전 이 국장에 대한 영장실질심사를 열어 구속의 필요성 등을 심리했다.

영장심사는 통상 휴일에는 열리지 않지만, 이 국장이 긴급체포 상태라 엄 철 당직판사 심리로 심사가 진행됐다.

이 국장은 이 전 대통령 차명재산 관련 입출금 내용이 담긴 것으로 알려진 장부 등을 파기한 혐의로 지난 13일 긴급체포됐다.

이 국장은 다스 자회사인 홍은프레닝에서 거액의 비자금을 만들고, 이 전 대통령 아들 시형 씨가 장악한 관계사 다온에 40억여 원을 지원한 혐의도 받고 있다.

또 이 전 대통령의 일가의 재산관리인인 이병배 씨가 대표로 있는 금강에서 수억 원대 자금을 횡령한 혐의도 받고 있다.

이 국장은 앞서 검찰 조사에서 이 전 대통령의 처남 고 김재정 씨 가족이 소유하고 있는 다스 지분 등이 실제로는 제3자의 것이라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은 이 국장이 언급한 제3자가 이 전 대통령이라고 의심하고 있다.

이 국장의 구속 여부는 오늘 자정 전후로 결정된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