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여직원 밀치고 발길질’…“이명희 갑질 폭력 영상” 제보
[영상] “여직원 밀치고 발길질”…‘이명희 추정’ 갑질 폭력 제보
한진그룹 조양호 회장이 자제들의 불미스런 행동에 대해 사죄를 했지만 국민들 여론은...
삼성전자서비스 ‘노조 감시’ CCTV 영상 무더기 발견
삼성전자서비스 ‘노조 감시’ CCTV 영상 무더기 발견
삼성전자 서비스가 고해상도 CCTV 를 설치해 노조원을 감시해 왔었다는 의혹을 지난 주에...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삼척 산불 닷새째…완전 진화 어려움
입력 2018.02.15 (18:00) | 수정 2018.02.15 (18:02) 단신뉴스
삼척 산불 닷새째…완전 진화 어려움
삼척 산불이 닷새째 이어지는 가운데, 완전 진화에 어려움을 겪고 있습니다.

산림당국은 삼척 노곡면과 도계읍에서 잇따라 발생한 산불 2건의 큰 불길을 지난 13일 진화했지만, 밤사이 강한 바람이 불면서 잔불이 산발적으로 되살아나고 있다며, 오늘도 현장에 헬기 13대와 인력 천200여 명을 투입해, 잔불 정리와 뒷불 감시를 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지난 11일 난 2건의 대형 산불로 지금까지 임야 117만 제곱미터가 소실되고 진화 대원 12명이 크고 작은 부상을 입었습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삼척 산불 닷새째…완전 진화 어려움
    • 입력 2018.02.15 (18:00)
    • 수정 2018.02.15 (18:02)
    단신뉴스
삼척 산불 닷새째…완전 진화 어려움
삼척 산불이 닷새째 이어지는 가운데, 완전 진화에 어려움을 겪고 있습니다.

산림당국은 삼척 노곡면과 도계읍에서 잇따라 발생한 산불 2건의 큰 불길을 지난 13일 진화했지만, 밤사이 강한 바람이 불면서 잔불이 산발적으로 되살아나고 있다며, 오늘도 현장에 헬기 13대와 인력 천200여 명을 투입해, 잔불 정리와 뒷불 감시를 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지난 11일 난 2건의 대형 산불로 지금까지 임야 117만 제곱미터가 소실되고 진화 대원 12명이 크고 작은 부상을 입었습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크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