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조현민 “월급서 5억 까든가!”…‘갑질’ 반말에 협박까지
조현민 “월급서 까든가! 징계해!”…‘욕설·협박’ 녹음 파일에 고스란히
갑질 논란으로 물의를 빚고 있는 조현민 전무가 평소 사내에서 어떤 식으로 회의를 하는지 엿볼 수...
[나는 대한민국 미혼모입니다] ③ 결혼해야 ‘엄마’인가요?
[나는 대한민국 미혼모입니다] ③ 결혼해야 ‘엄마’인가요?
외국 언론들이 한국의 미혼모 문제에 이토록이나 관심이 높은 줄 몰랐다. 우리가 마치 외국 어느...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이학수, 10년 만에 검찰 출석…소송비 대납-이건희 사면 거래?
입력 2018.02.15 (21:04) | 수정 2018.02.15 (21:55) 뉴스 9
동영상영역 시작
이학수, 10년 만에 검찰 출석…소송비 대납-이건희 사면 거래?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이학수 전 삼성전자 부회장이 오늘(15일) 검찰에 소환됐습니다.

자동차 부품회사 다스의 미국 소송비용을 삼성이 대신 내주는 데 관여한 피의자 신분인데요,

검찰은 대납배경을 집중 추궁하고 있습니다.

오현태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이학수 전 삼성전자 부회장이 설 연휴 첫날 포토라인에 섰습니다.

다스 소송비용 삼성 대납 사건의 피의자 신분으로, 2008년 삼성 비자금 특검 이후 10년 만입니다.

[이학수/전 삼성전자 부회장 : "검찰에서 사실대로 성실하게 조사를 받겠습니다."]

검찰은 이 전 부회장을 상대로 소송비 대납 배경을 집중적으로 추궁하고 있습니다.

그 대가로 삼성이 얻은 게 무엇인지가 오늘(15일) 조사의 핵심입니다.

검찰이 주목하고 있는 것은 이건희 회장 특별사면입니다.

다스는 지난 2009년 삼성 돈으로 BBK 투자금 140억 원 반환 소송을 진행했습니다.

그 해 연말 이명박 전 대통령은 이건희 회장을 단독으로 특별사면했고, 다스는 이 전 대통령이 실소유주로 지목된 업쳅니다.

검찰은 이 전 부회장이 다스와 삼성의 연결고리 역할을 하면서 소송비와 사면을 맞바꾼 게 아닌지 의심하고 있습니다.

이 전 부회장에게 뇌물공여 혐의를 적용한 것도 그 때문이라는 분석이 나옵니다.

이 전 부회장은 당시 상황을 적극적으로 진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검찰은 이 전 부회장 조사 내용을 토대로 당시 특별사면 관련자들로 수사를 확대할지 여부를 결정할 방침입니다.

KBS 뉴스 오현태입니다.
  • 이학수, 10년 만에 검찰 출석…소송비 대납-이건희 사면 거래?
    • 입력 2018.02.15 (21:04)
    • 수정 2018.02.15 (21:55)
    뉴스 9
이학수, 10년 만에 검찰 출석…소송비 대납-이건희 사면 거래?
[앵커]

이학수 전 삼성전자 부회장이 오늘(15일) 검찰에 소환됐습니다.

자동차 부품회사 다스의 미국 소송비용을 삼성이 대신 내주는 데 관여한 피의자 신분인데요,

검찰은 대납배경을 집중 추궁하고 있습니다.

오현태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이학수 전 삼성전자 부회장이 설 연휴 첫날 포토라인에 섰습니다.

다스 소송비용 삼성 대납 사건의 피의자 신분으로, 2008년 삼성 비자금 특검 이후 10년 만입니다.

[이학수/전 삼성전자 부회장 : "검찰에서 사실대로 성실하게 조사를 받겠습니다."]

검찰은 이 전 부회장을 상대로 소송비 대납 배경을 집중적으로 추궁하고 있습니다.

그 대가로 삼성이 얻은 게 무엇인지가 오늘(15일) 조사의 핵심입니다.

검찰이 주목하고 있는 것은 이건희 회장 특별사면입니다.

다스는 지난 2009년 삼성 돈으로 BBK 투자금 140억 원 반환 소송을 진행했습니다.

그 해 연말 이명박 전 대통령은 이건희 회장을 단독으로 특별사면했고, 다스는 이 전 대통령이 실소유주로 지목된 업쳅니다.

검찰은 이 전 부회장이 다스와 삼성의 연결고리 역할을 하면서 소송비와 사면을 맞바꾼 게 아닌지 의심하고 있습니다.

이 전 부회장에게 뇌물공여 혐의를 적용한 것도 그 때문이라는 분석이 나옵니다.

이 전 부회장은 당시 상황을 적극적으로 진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검찰은 이 전 부회장 조사 내용을 토대로 당시 특별사면 관련자들로 수사를 확대할지 여부를 결정할 방침입니다.

KBS 뉴스 오현태입니다.
크랩
K-St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