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일본 여자컬링, 영국 꺾고 5-3 승…첫 동메달
입력 2018.02.25 (00:05) 수정 2018.02.25 (01:52) 인터넷 뉴스
일본 여자컬링, 영국 꺾고 5-3 승…첫 동메달
일본이 영국을 꺾고 여자컬링 동메달을 획득해 일본 컬링 사상 첫 올림픽 메달을 따냈다.

후지사와 사츠키가 이끄는 일본 컬링 여자 대표팀은 24일 강릉컬링센터에서 열린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여자 컬링 동메달 결정전에서 영국(스킵 이브 뮤어헤드)을 5-3으로 꺾고 동메달을 목에 걸었다.

일본은 7엔드까지 2-3으로 밀렸으나, 8·9·10엔드에서 1득점씩 올리며 맹추격, 역전극을 만들었다.

8엔드 3-3 동점을 맞춘 일본은 9엔드와 10엔드 영국의 후공 기회에 연달아 스틸에 성공해 영국을 무너뜨렸다.

후지사와 스킵을 비롯해 요시다 유리카(리드), 스즈키 유미(세컨드), 요시다 지나미(서드)는 영국 뮤어헤드의 마지막 샷이 실패로 돌아가 일본의 승리가 확정되자 서로를 끌어안고 눈물을 흘렸다.

일본은 전날 준결승전에서 한국(스킵 김은정)과 연장 접전 끝에 7-8로 패해 결승행이 좌절됐으나 동메달 결정전에서 올림픽 메달을 따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일본 여자컬링, 영국 꺾고 5-3 승…첫 동메달
    • 입력 2018.02.25 (00:05)
    • 수정 2018.02.25 (01:52)
    인터넷 뉴스
일본 여자컬링, 영국 꺾고 5-3 승…첫 동메달
일본이 영국을 꺾고 여자컬링 동메달을 획득해 일본 컬링 사상 첫 올림픽 메달을 따냈다.

후지사와 사츠키가 이끄는 일본 컬링 여자 대표팀은 24일 강릉컬링센터에서 열린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여자 컬링 동메달 결정전에서 영국(스킵 이브 뮤어헤드)을 5-3으로 꺾고 동메달을 목에 걸었다.

일본은 7엔드까지 2-3으로 밀렸으나, 8·9·10엔드에서 1득점씩 올리며 맹추격, 역전극을 만들었다.

8엔드 3-3 동점을 맞춘 일본은 9엔드와 10엔드 영국의 후공 기회에 연달아 스틸에 성공해 영국을 무너뜨렸다.

후지사와 스킵을 비롯해 요시다 유리카(리드), 스즈키 유미(세컨드), 요시다 지나미(서드)는 영국 뮤어헤드의 마지막 샷이 실패로 돌아가 일본의 승리가 확정되자 서로를 끌어안고 눈물을 흘렸다.

일본은 전날 준결승전에서 한국(스킵 김은정)과 연장 접전 끝에 7-8로 패해 결승행이 좌절됐으나 동메달 결정전에서 올림픽 메달을 따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