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평창올림픽 ‘100만 명’ 넘는 흥행…숨은 주역 ‘자원봉사자’
입력 2018.02.25 (22:41) 수정 2018.02.25 (23:08) 뉴스 9
동영상영역 시작
평창올림픽 ‘100만 명’ 넘는 흥행…숨은 주역 ‘자원봉사자’
동영상영역 끝
[앵커]

이번 올림픽엔 백만 명이 넘는 인파가 찾아오는 등 최고 수준의 흥행 성적을 냈습니다.

원활한 경기 진행으로 호평이 이어진 데는 자원봉사자의 헌신이 큰 역할을 했습니다.

이세연 기자입니다.

[리포트]

입장권 판매율 98%, 대회 기간 방문객 백만 명 돌파!

예상을 뛰어넘는 올림픽 흥행 실적입니다.

이렇게 손님맞이로 눈코 뜰 새 없었던 무대 뒤편엔 자원봉사자 만 7천여 명이 있었습니다.

강추위 속 개막식 '무한 댄스'부터.

["환영합니다, 평창 올림픽 플라자입니다!"]

친절한 길 안내와 통역, 교통정리, 사진 촬영까지.

["한 번 더 찍을게요. 하나둘 셋!"]

자원봉사자들은 대회 내내 경기장 안팎을 누비며 성공적인 올림픽의 숨은 주역이 됐습니다.

[한주연/평창올림픽 자원봉사자 : "저희 자원봉사자들이 관중들에게 제일 처음 얼굴을 보여드리면서 '한국은 밝은 나라다', '예의 있고 재미난 나라다.' 이렇게 느끼셨으면 (좋겠습니다.)"]

외국인 관람객들도 이런 자원봉사자들의 열정에 찬사를 보냈습니다.

[피터/미국 : "셔틀버스가 너무 많아 복잡할 땐 자원봉사자에게 물어보기만 하면 해결돼요. 아주 친절했고 도움이 됐어요."]

IOC와 외신들도 '안전하고 훌륭한 대회'라고 엄지를 치켜세운 평창올림픽, 설 연휴까지 반납한 자원봉사자들의 헌신과 노력이 만들어낸 결실입니다.

다만 열악한 숙식 등 자원봉사자에 대한 부실처우 논란은 아쉬움으로 남았습니다.

KBS 뉴스 이세연입니다.
  • 평창올림픽 ‘100만 명’ 넘는 흥행…숨은 주역 ‘자원봉사자’
    • 입력 2018.02.25 (22:41)
    • 수정 2018.02.25 (23:08)
    뉴스 9
평창올림픽 ‘100만 명’ 넘는 흥행…숨은 주역 ‘자원봉사자’
[앵커]

이번 올림픽엔 백만 명이 넘는 인파가 찾아오는 등 최고 수준의 흥행 성적을 냈습니다.

원활한 경기 진행으로 호평이 이어진 데는 자원봉사자의 헌신이 큰 역할을 했습니다.

이세연 기자입니다.

[리포트]

입장권 판매율 98%, 대회 기간 방문객 백만 명 돌파!

예상을 뛰어넘는 올림픽 흥행 실적입니다.

이렇게 손님맞이로 눈코 뜰 새 없었던 무대 뒤편엔 자원봉사자 만 7천여 명이 있었습니다.

강추위 속 개막식 '무한 댄스'부터.

["환영합니다, 평창 올림픽 플라자입니다!"]

친절한 길 안내와 통역, 교통정리, 사진 촬영까지.

["한 번 더 찍을게요. 하나둘 셋!"]

자원봉사자들은 대회 내내 경기장 안팎을 누비며 성공적인 올림픽의 숨은 주역이 됐습니다.

[한주연/평창올림픽 자원봉사자 : "저희 자원봉사자들이 관중들에게 제일 처음 얼굴을 보여드리면서 '한국은 밝은 나라다', '예의 있고 재미난 나라다.' 이렇게 느끼셨으면 (좋겠습니다.)"]

외국인 관람객들도 이런 자원봉사자들의 열정에 찬사를 보냈습니다.

[피터/미국 : "셔틀버스가 너무 많아 복잡할 땐 자원봉사자에게 물어보기만 하면 해결돼요. 아주 친절했고 도움이 됐어요."]

IOC와 외신들도 '안전하고 훌륭한 대회'라고 엄지를 치켜세운 평창올림픽, 설 연휴까지 반납한 자원봉사자들의 헌신과 노력이 만들어낸 결실입니다.

다만 열악한 숙식 등 자원봉사자에 대한 부실처우 논란은 아쉬움으로 남았습니다.

KBS 뉴스 이세연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